[Preview] 현대로 온 셰익스피어 - SONNET

글 입력 2018.01.25 13: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고전 시 문학과 희곡의 만남
셰익스피어 - SONNET


고전극장포스터.jpg
 

영문학을 전공한 나에게 셰익스피어란 꽤나 고통스러운 존재이자, 신비스러운 존재이다. 셰익스피어는 작가도 그렇고 작품도 대중들에게 많이 알려져있기에 개인적으로는 크게 흥미를 느낀 작가는 아니었다. (전공 시험을 볼 때마다 고통을 준 작가이지.) 영문학을 공부하다 보면 셰익스피어처럼 사랑을 주제로 한 많은 작품들을 볼 수 있는데 그래서인지 '사랑'을 주제로 한 작품이 흔하게 느껴지기만 했다. 더군다나 앞서 말했듯 셰익스피어의 작품은 너무나 유명해서 희곡 작품을 토대로 한 연극들은 거의 보지 않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산울림 극장에서 공연하는 셰익스피어의 'SONNET'를 선택한 것은 소네트라는 형식이 갖는 매력때문이다. 이탈리아에서 시작된 14행의 정형시 소네트는 영국으로 와 셰익스피어를 만나면서 아름다운 운율을 갖는 셰익스피어만의 형식으로 다시 태어났다.

다른 연극들과 다르게 희곡 작품이 아니라 14행의 연가인 소네트로 만든 연극은 어떤 이야기와 형식으로 구성되어져 있을지 무척이나 궁금했다.



# 여성의 생애를 통해 본 '사랑', 그 모습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봄’

계절별 총 네 개로 구성된
본 공연의 단막 음악극은
‘미숙’이라는 한 여성의 생애를 되돌아본다.

그녀의 삶은
봄, 여름, 가을, 겨울로 나뉘는데
각 계절은 그녀에게 사랑의 계절이며
성장과 깨달음의 계절이 되기도 한다.

이는 모두 하나로 연결된 이야기이며
한 여자의 사랑에 대한 이야기로
봄의 미숙은 피어오르는 첫 사랑을,
여름은 그녀의 삶의 새로운 방향을 얻는
뜨거운 사랑을 만나게 된다.

가을의 미숙은 자식이라는
사랑의 결실을 얻으며,
겨울의 미숙은 자신의 삶을 되돌아보며
우리 삶 속에 진정의 사랑의
의미를 찾고자 한다.






<2018 산울림 고전극장>


"소설, 연극으로 읽다"는 타이틀을 가지고 2013년 1월 첫 문을 연 <산울림 고전극장>은 현재 가장 주목 받는 신진단체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산울림의 첫 레퍼토리 기획프로그램입니다.

누구나 읽어본 적은 있지만, 제대로 읽어본 적 없다는 고전. 읽어보고 싶었지만, 아직 못 읽은 고전, 평생에 한 번은 꼭 읽어야 할 고전. 수준 높은 고전 작품들을 젊고 열정 있는 예술가들의 참신하고 다양한 언어로 좀 더 쉽고, 보다 감성적으로 무대 위에서 만날 수 있는 시간입니다. 2013년 1월부터 총 23편의 작품이 공연되었습니다.

<산울림 고전극장>은 매년 초, 30여년 전통의 산울림 소극장에서 막을 올리며 다양한 예술이 결합하여 새로운 예술로 창조되는 요즘, 문학과 연극의 만남으로 한국연극의 수준을 한껏 높이는 장소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

<오셀로의 식탁>
예술집단 페테&세즈헤브
각색 오성택 / 연출 김원익
1월 17일(수) - 1월 28일(일)

<소네트>
CREATIVE 틈
각본 한상웅, 고다윤 / 연출 한상웅
1월 31일(수) - 2월 11일(일)

<5필리어>
블루바이씨클프러덕션
공동재창작 / 연출 김준삼
2월 21일(수) - 3월 4일(일)

<멈추고, 생각하고, 햄릿>
극단 노마드
각색, 연출 김민경
3월 7일(수) - 3월 18일(일)

<줄리엣과 줄리엣>
창작집단 LAS
각색 한송희 / 연출 이기쁨
3월 21일(수) - 4월 1일(일)

평일 8PM / 주말 3PM
화요일 공연 없음





웹전단.jpg
 

[이정숙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7038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7.23,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