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llage를 따라서] 독특한 이끼의 향, 오크모스(Oakmoss)

오크모스에 관하여
글 입력 2022.11.30 17:5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대체 불가능한 사람. 많은 이들이 이러한 타이틀을 꿈꾸곤 한다. 직장에서도 친구 혹은 연인관계에서도 말이다.

 

없어도 없는 줄 모르는 그런 존재감이 아닌, 빈자리의 공간이 공허하게 느껴지고 그로 인해 더욱 그 존재를 갈구하게 만드는, 그럼에도 그를 대신할 존재가 떠오르지 않는 사람. 그것이 바로 대체 불가능한 사람이다.

 

누구나 주변에 대체 불가능한 소중한 존재들이 있다. 어느 날 이 사람들이 증발해버리듯 사라진 상황을 상상해보자. 그 슬픔과 절망은 감히 다른 존재를 통해 대신할 수 없을 것이다. 대체 불가능함은 바로 그런 것이기 때문이다.

 

과연 향료에서도 대체 불가능한 향이 존재하는지 묻는다면, 사실 모든 향은 고유의 개성을 가지므로 모든 향이 그렇다 할 수 있다. 다만, 그중에서도 한 가지를 꼽아보자면 오크모스(Oakmoss)를 빼놓고 이야기할 수 없다.

 

이름부터 생소하고 향은 더욱 독특한 오크모스에 관해 알아보자.

 

 

[크기변환]오크모스1.jpg

 

 

오크모스는 이름에 나타나듯 이끼 같은 형태를 띠고 있다. 그러나 사실은 이끼가 아닌 지의류(Lichen)이다.

 

지의류란 조류와 균류의 공생체인 독특한 존재다. 이끼는 일반 식물처럼 광합성 세포를 가지지만 뿌리를 통해 물을 잎사귀 끝까지 전달하지 못하므로 몸 전체가 스펀지처럼 물을 흡수한다. 이끼가 일반적으로 습하고 축축한 곳에서만 자라는 이유이다.

 

그러나 지의류는 조류 세포가 균류에게 먹이를 제공하고 균류는 강한 태양 빛으로부터 조류를 보호하는 역할을 하므로, 북극이나 사막 같은 극한의 기후에서도 살아나간다. 오크모스는 지의류의 한 종류로 참나무에서 주로 발견되어서 이런 직관적인 이름을 가지게 되었다.

 

오크모스는 긴 시간 동안 다양한 용도로 쓰여왔는데, 고대 이집트에서는 시신의 부패를 막고 미라화 과정을 돕기 위해 무덤 안에 오크모스를 함께 넣었다고 한다. 또 16세기 유럽에서는 오크모스 가루가 유행하였는데 세척하지 않는 가발의 악취를 감추기 위해 뿌려졌다.

 

방충과 방부제 효과가 있어 옷장 안의 좀약으로 사용하기도 했다.

 

 

[크기변환]오크모스3.jpg

 

 

향수의 향조에는 시프레(Chypre)라 불리는 유형이 있다. 크게 시트러스-랍다넘-오크모스의 흐름으로 이루어진 향조로 1917년 코티(Coty)의 시프레(Chypre)라는 동명의 향수로 인해 인기를 얻었다.

 

보티첼리의 그림 <비너스의 탄생> 속 사랑의 여신 아프로디테가 태어난 곳으로도 유명한 시프러스 섬에서 영감을 얻은 이 향조는 숲의 초록과 나무의 갈색이 섞여 약간의 가죽 같은 깊은 향이 난다. 이 시프레 노트에서 절대 빠질 수 없는 향이 오크모스이고, 그 인기에 힘입어 등장한 클래식 시프레 향수들의 필수 요소가 되었다.

 

오크모스는 접해보지 않았다면 쉽게 상상하기 힘든 독특한 향을 지녔다. 색으로 치면 깊은 진초록과 고동색이 떠오른다. 주된 향은 초록빛 숲의 뉘앙스이지만, 수분이 축축이 남아 있는 흙과 버섯이 연상되기도 하고 짭조름한 바다내음이나 해조류가 언뜻 스쳐 지나가기도 한다.

 

다른 어떤 향료와도 비교 불가한 독특한 개성을 지닌 향으로써 오크모스가 베이스로 들어간 향수는 아주 깊은 향이 난다. 마치 향신료처럼 대체 불가능한 향의 맛을 넣어주는 동시에 훌륭한 보류제로써 향이 오래 지속되는 것도 도와주니 사랑받을 수밖에 없는 향료였다.

 

 

[크기변환]오크모스2.jpg

 

 

그러나 이런 오크모스에게 사실상 사망선고가 내려지고 많은 조향사가 그 대체재를 찾아 헤매게 만드는 일이 일어났으니, 바로 오크모스의 사용량 규제이다.

 

오크모스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는 사람들이 많은 것이 밝혀지면서 전체 제품의 0.1%까지만 사용 가능하게 규제되며 사실상 금지를 당한 것이다. 오크모스가 필수인 향수들은 향료를 재구성해야만 했다.

 

이 과정에서 많은 클래식 향수들의 향이 변하게 되었고 사람들을 실망하게 하기도 했다. 조향사들은 어떻게든 오크모스의 향을 표현하려 많은 방법을 시도했고 그 결과 상당히 유사한 지점까지 다가서긴 했지만, 공통적인 의견은 오리지널 오크모스를 완벽히 따라 할 순 없다는 것이었다.

 

독특한 향으로 많은 사랑을 받던 오크모스는 규제로 인해 과거에 비해 아쉬움을 남기는 향이 되었다. 최근까지도 오크모스 노트가 들어간 향수들이 출시되고 있지만 과거의 클래식 향수보다는 깊이가 덜하다고 한다. 규제에도 불구하고 어떻게든 대체를 찾으려 고심할 만큼 매력 있는 오크모스는 향을 즐긴다면 꼭 한번 경험해야 할 향조이다.

 

가능하다면 빈티지 향수를 구해 오리지널 오크모스를 즐기는 것도 좋다. 향 안에서 과거의 영광과 앞으로 나아가야 할 오크모스의 미래를 모두 느낄 수 있을 것이니 말이다.

 

 

[김유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0380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E-Mail: artinsight@naver.com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Copyright ⓒ 2013-2023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