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09) 양고운 바이올린 리사이틀 [클래식,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글 입력 2017.04.15 03: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양고운 바이올린 리사이틀
- Towards Con Brio & Lyricism -


양고운 리사이틀 포스터.jpg



바이올린의 선율로 풀어내는
환상적인 독주곡의 향연






<기획 노트>


1.jpg


따스함과 진한 감정, 섬세하고 지적인 연주를 들려주는 경희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 교수인 바이올리니스트 양고운의 무대가 오는 5월9일(화) 오후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펼쳐진다.

바이올리니스트 양고운이 준비한 리사이틀 "Towards Con Brio & Lyricism"은, 바이올린의 선율로 풀어내는 환상적인 독주곡의 향연이다. 독창적인 기교와 악보의 아름다움을 능가하는 탁월한 연주실력으로 베토벤 소나타 제1번, 슈베르트 론도 브릴란테를 비롯, 스트라빈스키 듀오 콘체르탄테, 그리고 비에냐프스키 파우스트 판타지 등 명곡들을 선사한다. 이번 프로그램으로 바이올린 음악의 진수를 선사하며, 일상에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감성을 북돋아주는 시간이 될 것이다.

1991년 파가니니 국제 콩쿠르에서 입상하면서 "순수 국내파의 국제 콩쿠르 입상"의 첫 주자로 한국 음악계에 새로운 역사를 만들며 시작된 양고운의 화려한 경력은 파가니니 곡들과 함께한 19살 비르투오소 바이올리니스트로 출발하여 베를린 막스 로스탈 콩쿠르 우승 등 4번의 국제 콩쿠르 입상을 통해 인정받기 시작했다. 이후 더욱 깊이 있는 음악과 다양한 레퍼토리로 한국의 대표적인 바이올리니스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바이올리니스트 양고운은 현재 경희대 기악과 교수로 후학 양성에 힘을 쏟고 있으며, 뮌헨 심포니, 모스크바 필하모닉, 프라하 방송 교향악단, 비엔나 콘서트 페어라인, 영국 더비 필하모닉, 르비브 필하모닉, 비엔나 모차르트 오케스트라, 북경중앙오케스트라, 상해필하모닉 오케스트라, KBS 교향악단, 서울시향, 부천시향, 수원시향, 인천시향, 대구시향 등 국내외의 저명한 교향악단과 함께 국내와 유럽무대에서 활발한 연주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실내악 활동에 있어서도 2000년 창단한 토너스 트리오의 맴버로 2016년에는 첼리스트 이강호, 피아니스트 주희성과 함께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브람스 피아노 트리오 전곡 시리즈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리사이틀에서는 유럽과 아시아에서 솔리스트와 실내악 연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니노 구레비치를 초청하여 더욱 더 특별하고 어느 때보다 완성도 높은 연주자의 케미가 돋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 PROGRAM >


Ludwig van Beethoven
Sonata for Violin and Piano
no. 1, Op.12, no.1 in D Major

i. Allegro con brio
ii. Tema con variazioni. Andante con moto
iii. Rondo. Allegro


Franz Peter Schubert
Rondo Brillante in b minor D. 895

Andante – Allegro


Intermission


Igor Stravinsky
Duo Concertante

i. Cantilene
ii. Eclogue 1
iii. Eclogue 2
iv. Gigue
v. Dithyrambe


Henryk Wieniawski
Fantasie brillante on themes
from Gounod’s Faust Op. 20





양고운 바이올린 리사이틀
- Towards Con Brio & Lyricism -


일자 : 2017.05.09 (화)

시간
오후 8시

장소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티켓가격
전석 30,000원

주최
㈜봄아트프로젝트

관람연령
미취학 아동 입장불가

공연시간
80분 (인터미션 : 15분)




문의
㈜봄아트프로젝트
02-737-0708










바이올리니스트 양고운 ?


2017-04-15 03;59;31.PNG


섬세하고 지적인 연주, 새로운 것을 향한 끊임없는 노력은 바이올리니스트 양고운을 상징하는 키워드이다.

1991년 파가니니 국제 콩쿠르에서 입상하면서 “순수 국내파의 국제 콩쿠르 입상”의 첫 주자로 한국 음악계에 새로운 역사를 만들며 시작된 양고운의 화려한 경력은 파가니니 곡들과 함께한 19살 비르투오소 바이올리니스트로 출발하여 베를린 막스 로스탈 콩쿠르 우승 등 4번의 국제 콩쿠르 입상을 통해 그 실력을 인정받았으며 이후 매해 성숙을 더해 더욱 깊이 있는 음악과 다양한 레퍼토리로 한국의 대표적인 바이올리니스트 중 하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001년 귀국 후 해설과 함께하는 음악회, 무반주 바이올린 음악회, 러시아의 근대음악, 바흐 소나타와 파르티타 전곡 연주를 통해 본 바흐의 신앙, 바이올린으로 연주되는 슈베르트와 슈만의 가곡들 등 특별한 주제를 지닌 음악회들을 기획하여 청중들에게 기존 음악회의 평범함을 벗어난 새로운 기쁨을 선사해 오고 있다. 2005년에는 홋카이도 초청 연주회를 통해 일본 청중들과의 교류를 성공리에 마치기도 하였다. 2008년 독주회에서는 프랑스 인상주의 음악의 미묘한 색채를 그려내어 호평을 받았으며, 2009년에는 모든 음악인들의 꿈의 데뷔 무대인 런던 위그모어 홀에서의 초청 독주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양고운은 현재 경희대 기악과 교수로 후학 양성에 힘을 쏟고 있으며 뮌헨 심포니, 모스크바 필하모닉, 프라하 방송 교향악단, 비엔나 콘서트 페어라인, 영국 더비 필하모닉, Chetenham Symphony Orchestra, 르비브 필하모닉, 비엔나 모차르트 오케스트라, 북경중앙오케스트라, 상해필하모닉 오케스트라, KBS 교향악단, 서울시향, 부천시향, 수원시향, 인천시향, 대구시향 등 국내외의 저명한 교향악단과 함께 국내와 유럽무대에서 활발한 연주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 실내악 활동에 있어서도 2000년 창단한 토너스 트리오의 활동 이외에도 다양한 그룹을 망라하는 주목 받는 연주활동을 하고 있다.

“KBS 오케스트라와의 차이코프스키 협연 CD (KBS 미디어)”, “Ysaye Sonata 전집 (Sony Music)”, “바이올린 켜는 엄마 (Sony Music)”, “낭만적 소품집 CD (NICES)” 와 “한국의 연주자 시리즈 CD (KBS 미디어, 2회)” “크라이슬러 바이올린 소품집”: 등을 출반한 양고운은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을 거쳐 뉴잉글랜드 콘서바토리의 학•석사 과정과 뮌헨 국립음대 최고 연주자 과정을 졸업하였으며, 부천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악장을 역임하였다. 이민용, 김민, 김남윤, James Buswell, Robert Lipsett, Felix Andrievsky, Gottfried Schneider 교수를 사사하였다.



피아니스트 니노 구레비치 ?


[사진] Pianist Nino Gurevich_3.JPG


조지아의 트빌리시 태생인 피아니스트 니노 구레비치는 지휘자이자 음악학자인 아버지와 음악학자인 어머니의 영향으로 일찍부터 음악에 노출되었다. 파리아쉬빌리 영재 음악학원에 입학 이후 본격적인 피아노 수업을 받았으며 9살 때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을 조지안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협연하면서 음악계에 데뷔하였다. 엘리소 비르살라제, 드미트리 바쉬키로프, 올레그 카간, 올레그 크리사, 유리 바시메트, 나탈리아 구트만, 에두아르트 브루너, 사울리우스 손데츠키스 와 같은 세계 유명 연주자들과 함께 텔라비 국제 음악 페스티벌에서 정기적으로 초청받아 연주하였으며, 조지아 라디오와 텔레비전과 많은 녹음을 하기도 하였다. 트빌리시 피아노 콩쿠르 그리고 조지안 피아노 콩쿠르, 트빌리시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입상하였으며 블라디미르 스피바코프 국제 음악재단의 장학생으로 선정되었고, 메뉴인(Menuhin) 재단의 “Live Music Now” 의 연주자로 활동하기도 하였다.
 
뮌헨 국립음대에서 엘리소 비르살라제 사사로 피아노 교육을 받았으며 헬무트 도이치 교수 지도아래 독일가곡 반주과정을 마쳤다. 현재 국제 올레그 카간 뮤직 페스티벌, 루르 국제 피아노 페스티벌, 브라네 피아노 여름 페스티벌 등 유럽과 아시아에서 솔리스트 연주와 동시에 실내악 연주를 활발히 하고 있다.





<상세 정보>

웹플라이어.jpg


[ARTINSIGHT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1907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7.27,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