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Preview] 블라디미르 쿠쉬展 한가람미술관 2014.12.23(화) - 2015.04.05(일)

글 입력 2014.12.28 00:5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df.JPG 


[전시Preview]
     
블라디미르 쿠쉬展     
World of fantasy Vladimir Kush"

 


환상세계로의 초대 블라디미르 쿠쉬
World of fantasy Vladimir Kush
세계적인 초현실주의 작가 블라디미르 쿠쉬 Vladimir Kush의 작품을 소개하는한국특별
오는 12 23일부터 예술의 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열린다.
 
블라디미르 쿠쉬는 살바도르 달리의 계보를 잇는 러시아 태생의 초현실주의 작가로 러시아, 홍콩, 프랑스, 미국 등 매번 관객을 환상의 세계로 매료시켜온 작가이다. 이번 첫 한국특별
에는 170여점으로 유화 5, 드로잉 26, 판화 5, 에디션(Prints on Canvas) 98조각 11점 등을 포함하여 구성되어 있다. 

또한 작가의위트 있는 상상력의 탄생배경을 엿볼 수 있는 작가의 방이 드로잉 작품들과 함께 재현되어 초현실주의 작가의 섬세한 면모를 감상할 수 있다.
 
‘사실주의화법(Real)+은유화법(Metaphor)’의합성어로 ‘Metaphorical Realism’ 이란 쿠쉬만의 화풍으로 관람객으로 하여금 다양한 해석과스토리를 상상할 수 있게 한다특히 문화예술 분야에서 전방위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젊은 문인, 김경주 시인의 문학적 재해석이 돋보이는 작품해석은 이번 전시의 관람 포인트이다

.
 
블라디미르 쿠쉬는 누구인가?
블라디미르 쿠쉬 (Vladimir Kush)는 세계가 인정하는 초현실주의의 거장으로‘러시아의 달리’로 불린다.  1965년 모스크바 생으로 초반에는 세잔느 등의 인상파 영향을받은 그림을 그리다가 14세부터 자신만의 독특한 화법으로 초현실주의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그의 화풍은 러시아에서 군 제대 후 다듬어 지기 시작했는데 동화적이고 환상적인 표현과 인상주의 모티브를 결합시켜 공상적 인상주의의시조가 되었다. Union of Artist” 전을 참여하면서미술계의 주목을 받기 시작하였으며 미국 LA `American Odyssey”전에서 환상적인 초현실주의작품들로 큰 성공을 거두게 되면서 세계적인 작가가 되었다. 뛰어난 상상력과 몽환적인 동화적 표현으로세대와 시대를 아우르는 작가라는 평을 받고 있으며 현재 미국에서 활동 중이다
 
◈ ‘현대시를 이끌어갈 젊은 시인’ 김경주 작가와 콜라보레이션
2006년 시집 『나는 이 세상에 없는 계절이다』로 문단과 대중으로부터 호평을 받으며주목 받기 시작했다. 이 시집으로 ‘한국문학의 축복이자 저주이다’ ‘한국어로 쓰인 가장 중요한 시집’이라는평과 함께 ‘미래파’라는 새로운 문학운동을 시도하기도 하였다.
 
현재 시극실험운동을 하며 연극, 음악, 영화, 미술 등 여러 장르를 넘나들면서 전방위적인 매체로의 확장을 해오고 있다. 시집으로『기담』 『시차의 눈을 달랜다』 『고래와 수증기』 등이 있고, 산문집 『패스포트』 『밀어』 『펄프극장』『자고 있어, 곁이니까』 등 다수의 저작물이 있다. 오늘의젊은 예술가상, 김수영 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이번 블라디미르 쿠쉬의 한국특별전에서 은유적 사실주의(Metaphorically Realism)를모방하는 쿠쉬와 실험적인 언어의 김경주 작가의 콜라보레이션을 제시한다. 시인이자 극작가인 김경주의 언어를통해 재해석되어 관람객들에게 다른 시각을 제시한다.
 
 
[
전시구성]
 
3가지 테마의 전시구성 - 무의식, 욕망, 환상
이번 전시는 회화, 오브제, 주얼리 등총 170여 점으로 구성되며 무의식, 욕망, 환상의 3가지 테마와 영상작품과 드로잉 작품으로 구성된 작가의 방으로연출된다.
 
1.
무의식 Unconsciousness
사물을 관찰하고 무의식의 흐름에 집중하는 쿠쉬의 작품에서 작가의 정치적 상황과 현실의 반증을 비추어볼 수 있다. 비현실적이고 몽환적인 표현으로 더욱 풍부한 정신세계를 추구하는 초현실주의 이념을 통해 관람객과 소통하고자 한다.
 
2.
욕망 Desire
입술로 오버랩 된 일몰과 연인을 표현한 작별의 키스는 쿠쉬의 인간의 욕망의 대한 문학적인 해석의 표현으로 평가 받는 그의 대표작으로작가는 우리가 사물에 대해 가지고 있는 고정관념에 대한 의문을 제시하기도 한다.
인간이 가지고 있는 욕망을 말하기 위해 우리 이면의 모습들을 블라드미르 쿠쉬의 회화에서 그려진 모습으로 찾아볼 수 있다.
 
3.
환상 Fantasy
주변의 일상적인 소재에서 컬러풀 하고 무한한 상상력으로 환상적인 세계를 만들어내는 작가 쿠쉬의 위트 있고 독창적인 아이디어로그려진 작품들은 일상적인 라이프에 무뎌진 감각을 유쾌하게 깨워줄 미적 경험을 제시한다.
 




[주요작품]
20141209180516005.jpg


지중해로의 하강, Descent to Mediterranean, Prints on canvas, 59x 99 cm

고대 로마인들에게 “우리들의 바다(Mare nostrum)”라고 불렸던 지중해는 남, 북 또는 동서양으로 제국주의에 의해 분리되었던 국가의 시민들에게 우리들의바다라는 연대감의 상징이었다. 괴테는 이탈리아에서의 하루라는 글에서 ‘자! 남쪽으로 뛰어가자!’라는 표현으로 당시 독일의 분단문제를 비유하기도했다. 지중해로의 하강은 모든 여행자들은 그들 자신의 그림자, 즉자아를 인식해야 한다는 쿠쉬의 의도가 담겨 있는 작품으로 무의식의 순례를 의미하기도 한다.


20141209180516009.jpg

잃어버린 선글라스, Forgotten sunglasses, Prints on canvas, 94 x48.3 cm

 

“떠난 그녀가 잃어버린 선글라스에 투영되었다.
‘이상한나라의 앨리스’의 캐롤은 고양이 체셔에게 조금씩 투명해지는 능력을 부여하였고 체셔는 점점 사라지지만 그의 웃는 모습만은 남았다는루이스 캐럴의 소설 중 고양이 체셔 이야기에서 영향 받아 그려진 작품이다. 유럽신화에 의하면 ‘눈’은자아의 반영 또는 그 중요한 에너지로 추정되기도 했다. 잃어버린 선글라스를 통해 헤어진 연인의 부재를현실과 비현실 사이의 간극의 차원에서 표현한 작품이다. 현실과 비현실 또는 과거와 현재 그 사이에 있는무의식의 상태를 초현실주의 기법으로 표현한 작품이다.


20141209180516017.jpg

작별의 키스, Farewell Kiss, Prints on canvas, 64,8 x 52 cm

 

`지상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은 하늘에 비추어 질것’ 이라는 작가적 철학을 가진 쿠쉬는 헤어지는 연인의작별의 키스를 붉게 물든 석양에 비유하여 표현한 작품으로 땅과 바다 그리고 하늘 이라는 대자연의 캔버스에 낭만적으로 은유 하였다. 쿠쉬의 작품세계에서 주로 차용되는 구름, 바다라는 소재를 이용하여비유한 초현실주의 회화의 절정을 보여주고 있으며 환상적인 세계로의 초대로 포스트 달리라는 수식어를 얻게 되었다
 


20141209180516023.jpg

붉은 지갑, Red Purse, Prints on canvas, 35,6 x 28 cm

 

작가는 지갑은 부와 축척의 상징으로, 붉은색은 사랑과 열정의상징으로 묘사하였다. 사랑하는 두 연인이 서로를 품에 안는 동시에 그 사이에는 금전이 넘쳐 흐르는듯한설정은 탐욕과 욕망은 사랑도 갈라놓을 수 있다는 아이러니를 의미한다. 쿠쉬는 미국의 유명작가의 ‘사랑이라는만능열쇠로 행복의 지갑을 열어라(opens the purse of happiness and only loveis the master key)’ 라는 문장을 회화적으로 표현하였다.
 

20141209180516033.jpg

플라워 선박의 입항, Arrival of flower ship, Prints on canvas,78x99 cm

 

회화역사상 가장 오래된 보태니컬 회화의 ‘보태니컬’의 모험에서 착안하여 표현한 작품으로 그림 속의‘플라워선박’은
19
세기 영국에서 카리브해안의 타히티로 향하는 ‘바운티선박(Bounty)’을 모티브로 하였다.
독재적인 함장에 반란한 선원들은 타히티섬에 상륙하여 영주하게 되었다. 노역으로 피폐해져있던 타히티 섬의 원주민들은 빵과 과일들이 가득했던 바운티호와 그 선원들을 환영하였다.
플라워선박은 그들이 염원하던 “파라다이스”이자 그 곳으로의 항해를 의미한다. 섬의 원주민들은종려나무 가지로 인사하는 모습으로 묘사되었다.


20141209180516044.jpg

해변의 일출, Sunrise By the Ocean, Prints on canvas, 63.5 x53.4 cm

 

쿠쉬의 작품에서 자주 등장하는 오브제로서 ‘알’은 떠오르는 태양과 삶의 시작을 상징한다. 신화에서 알은 거대한 세상의 창조에 비유된다. 두 개로 깨어진 달걀은하늘과 땅을 연결하며 달걀의 노른자를 떠오르는 태양에 은유하며 새로운 세상의 창조를 예고한다. 미국으로건너간 후 쿠쉬는 하와이에 정착하게 되는데 하와이 해변이 이 작품의 배경이 되었다. 하와이에 정착하여새로운 근기를 다지는 계기를 표현하였다. 해와 달이 천부(天父) 또는 세계 거인의 눈이라고 하는 관념을 특징으로 하는 폴리네시아 신화에 따른 것이다.
 


20141209180516054.jpg

바람, Wind, Prints on canvas, 104 x 81.3 cm

 

“집을 나서자 차가운 바람에 얼굴을 쓸렸다”
먼 곳은 붉게 물들고 빈집은 팔레트의 차가운 블루를 연상시킨다. 빈집에서 펄럭이는 와이셔츠는안정적이지 않는 예술가의 불안감, 혼란스러운 상태를 의미하며 미국에서 활동하는 러시아 작가 쿠쉬 자신의이민자로서의 삶이 오버랩 되어 보여 진다. 작가에게 있어 흔들리는 와이셔츠는 이향, 동시에 귀향의 인사로 해석할 수 있다고 한다. 쿠쉬는 이 작품을대표작으로 출품한 칸느 국제 전시회에서 외국작가 최우수상을 수상하였으며 유럽의 현대미술계에 진출하는 계기가 되었다.





기간        2014.11.25(화) - 2015.03.12(목)

장소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제1전시실,제2전시실

가격        성인(만19-64세) 15,000원 / 청소년(만13-18세) 12,000원
               / 어린이(36개월이상-12세) 10,000원

시간        11:00-19:00 (3월은 11:00-20:00)

입장연령  전체관람

문의        1688-1325






유아연서포터즈,기본태그.jpg


[유아연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6.22,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