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가 끄적일 때] 과거의 환상

글 입력 2017.08.03 15:23
댓글 1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1.png
 
2.png
 
3.png
 
4.png
 
5.png
 




***못 다한 끄적임***

고등학교 시절, 대학이라는 곳은 꿈과 환상의 공간이었습니다.
캠퍼스 낭만을 꿈꿨고, 씨씨가 되는 걸 꿈꿨고...
그렇게 대학에 대한 환상을 키우며 스스로를 응원했던 것 같습니다.

이제 저에겐 그런 환상은 더 이상 남아있지 않지만,
가끔 고등학교 후배들을 만나면 저와 같은 생각을 하며 자신을 일으켜 세우는 아이들이 많더군요.
이번 에피소드는 후배를 만나러 갔다가 꿈많은 아이들에게 무심코 실수를 한.. 이야기 입니다.
미안해 얘들아.. 그래도 힘내야 해..



명함.jpg
 




[정수연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7492
댓글1
  •  
  • 더부리짱
    • 오 명함도 나오셨네요..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언젠가 작가님에게도 캠퍼스 낭만과 씨씨가 찾아올거에요 항상 화이팅하세요~
    • 0 0
 
 
 
 

등록번호 : 경기, 아52475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기사배열책임자 : 박형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Copyright ⓒ 2013-2020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