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9) 입석부근 [시각예술,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

글 입력 2016.09.28 01: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장민승
입석부근


입석1.jpg
 

입석부근 立石附近
“ —돌은 모두의 출발점
  꽃들도 눈물도 투쟁도 모두 내일을 위하여 ...... 
그날 아마 우리들은 함께 출발할 것이다— “  
_황석영 <입석부근(1962)> 중 발췌





<행사 소개>

  씨네마토그래피 <입석부근>의 배경인 설악산 토왕성 폭포는 근대 산악문화를 꽃피운 곳이자 현재까지도 일부 산악인들에게만 등반이 허락될 정도로 험한, 남한에서 가장 높은 빙벽이다. 지난 2015년 겨울 장민승에 의해 혹한의 환경에서 촬영된 <입석부근>은 억겁의 시간이 만든 기암(奇巖)과 일시적으로 형성된 빙벽이 대비되는 절대적인 자연의 위용과 도전의 숭고함을 담고 있다. 이번 영화 <입석부근>은 한국을 대표하는 문인 황석영 작가의 1962년 등단작 <입석부근(立石附近)>을 바탕으로 제작되었다. 한 소년의 실존적 성장을 통해 정의와 우정, 죽음과 휴식을 담담하게 묘사하는 소설의 서사는 장민승의 영상을 통해 시청각적으로 번역되었다.

  제작을 지휘하며 빙벽 등반을 통해 모든 촬영을 직접 소화한 장민승은 “소설 속에서 등반 과정 중 “괜찮아?” 하고 반복적으로 서로의 안위를 묻는 울림이 지금의 우리에게 깊게 전달될 수 있음을 등반하며 현장에서 깨달았다”고 밝히며 이러한 상대의 안부를 확인하는 행위야 말로 이 시대에 필요한 것이 아닐까라고 말한다. 총 43분여의 영상은 수만 년, 아니 그보다 오랜 시간을 자리를 지키고 있는 거벽의 위용과 거벽을 타고 흘러내린 물줄기가 얼어붙은 찰나를 바라보며 아름다움을 발견하는 인간의 정직한 도전에 대해, 그리고 이 시대에 결핍된 순수한 시대정신에 대해 자문한다. 영상을 이끌어가는 소설 <입석부근>의 활자들은 장민승의 인용과 시청각적 번역을 통해, 피워 보기도 전에 어려움에 직면한 청년들에 대한 안부, 민주화와 산업화를 이뤄내고 시들어가는 기성세대에 대한 안부를 담담하게 상기시킨다.

  이번 영화는 아트디렉터 이경수(워크룸)와의 협업을 통해, 1962년 출판 당시의 <입석부근> 원본 활자와 표현을 인용하였으며 음악감독 정재일의 협업으로 청각에 의한 서사 전달을 극대화하였다. 장민승의 <입석부근>은 관객들이 문학을 경험하는 새로운 계기가 될 것이며 시청각적 번역을 통한 영화 형식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 본 작품은 기획단계부터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의 사전지원으로 제작되었습니다.
  * 14:00, 15:00, 16:00, 17:00, 18:00 정시에 상영을 시작하며 상영 시작 이후에는 입장이 어려운 점 양해 바랍니다.
  * 회당 인원이 정해져 있어 선착순으로 입장하실 수 있으며, 입석부근의 티켓으로 <푸쉬, 풀, 드래그> 전시도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 상영회를 10월 9일(일)까지 연장합니다.
  * 매주 월요일은 아트센터 정기 휴관일입니다..





장민승
입석부근


일시 : 2016년 9월 21일 ~ 10월 9일

시간 : 14:00, 15:00, 16:00, 17:00, 18:00

장소 : 플랫폼 라이브

티켓 장소 : 성인 10000원 / 청소년 8000원




문의 : 02 6929 4470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 홈페이지 (링크)




[위나경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2202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6.23,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