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고] 전체와 풍경

뒤엉킨 풍경.
글 입력 2021.10.21 04:1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뒤엉킨 풍경 - small.jpg


한승민(Han SeungMin)

풍경덩어리

2021 

종이박스 위 혼합재료 (Mixed Media on Cardboard Box)

145*64.5(cm)

Seoul


 

<세부 사진>


뒤엉킨 풍경 디테일 small.jpg

 

뒤엉킨 풍경 디테일 small.2.jpg


뒤엉킨 풍경 디테일 small 3.jpg

 

 

주제에 집중한 나머지 전체가 소외된 건 아닐까. 시스템에 집중한 나머지 개인이 소멸된 건 아닐까. 숫자에 집중했던 나머지 일상이 경시된 건 아닐까. 

 

인간 소외, 숫자, 축척, 인스턴트로 대변되는 현대 삶에 대해서 다시금 생각해 볼 수 있는 중요한 지점이 바로 공간이다. 그리고 그 공간을 주제화하는 것이 아닌 풍경화 하여 조망하는 것이 중요하다.

 

내게 있어 풍경이란 노동과 땀의 가치, 흙과 바다, 온건함과 인간의 존엄성이다. 우린 시스템 속에 살지만, 시스템화돼선 안된다. 

 

자급자족이란 풍경에서 이뤄진다. 시스템 속에선 불가능하다.

 

*

 

"꿈을 간직하되 꿈의 노예가 되지 않을 수 있다면"

 

- 러디어드 키플링 <만약에> 中

 

 

[한승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6382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12.08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