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view] 라스트챈스

죽으려는 자와 살리려는 자가 만났을 때
글 입력 2017.05.02 16:1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최종.jpg
 

 2000년대 초부터 작년에 이르기까지 무려 15년 동안, 우리나라는 꾸준히 OECD 국가들 중 자살률 1위를 기록했다. 작년 기준 하루 평균 37명의 사람들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한다. 지금 이 순간에도 어딘가에서 누군가가 자살로 죽어가고 있을지도 모를 일이다. 이렇게 우리는 '자살'이란 단어에 익숙해져 있다.

 살면서 한 번도 자살에 대해 생각해보지 않은 사람이 있을까? 흔히들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는 가장 완벽한 방법이 바로 자살이라고 생각한다. 목숨을 끊는 순간 모든 것이 끊긴다. 죽일 듯이 괴롭히는 고통까지도. 그러나 삶에서 느낄 수 있는 수많은 다른 것들도 함께 끊긴다. 어떤 반전이 일어날지 모르는 미래, 일상에서의 소소한 행복들, 나를 위로해주고 걱정해주는 가족들과 친구들. 과연 순간의 괴로움만으로 모든 것을 놓아버리는 것이 가장 최선일까? 나는 불현듯 삶에 대한 매너리즘에 휩싸일 때마다 이렇게 되묻곤 했다.

 이 공연도 이런 질문을 담고 있는 듯하다. 앞으로 삶을 더 이어나간다면 어떤 일이 일어날지는 아무도 모르는 건데, 한 번만 스스로에게 기회를 주는 건 어떨까. 삶이 무기력하다면, 모든 것을 다 벗어던지고 싶다면 숨돌리는 참에 보러 가기 좋을 것 같다. 수없이 몰아닥치는 시험과 과제와 온갖 인간관계 문제에 지쳐 삶이 재미없어질 참인 나에게도, 이 공연은 좋은 터닝포인트가 되리라 기대한다.





라스트챈스
- 두 번째 창작뮤지컬 -


일자 : 2017.5.1(월) ~ 6.10(토)

시간
월~금 저녁8시
토/공휴일 낮5시
일요일/5월10일 공연없음

*
5월 1일(월) 오후 5시
5월 3일(수) 오후 5시
5월 5일(금) 오후 5시
5월 9일(화) 오후 5시

장소 : 신촌 세븐파이프홀

티켓가격
전석 30,000원

주최
(주)세븐파이프

관람연령
만 7세이상

공연시간 : 100분





fa2b1d6a01ae7e83482b9d78f4036edb_Fy5LEPWRfwhEovNeo9lN1PdXzde.jpg




[명수진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6478
 
 
 
 

등록번호 : 경기, 아52475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기사배열책임자 : 박형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Copyright ⓒ 2013-2020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