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베네데타

글 입력 2021.11.16 21:2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베네데타
- Benedetta -



베네데타 메인 포스터.jpg

 

 

가장 성스러운 성스캔들

 



 

 

<시놉시스>


 

주님의 신부 성스런 사랑 불경한 창녀 성녀 광녀 신성 모독 은총... '모두가 베네데타'

 

성흔과 그리스도와의 심장 교환, 신과의 결혼 등 종교적이고 에로틱한 무아경으로 신비주의로 추앙 받으며 수녀원장에 오른 베네데타. 수녀원에 들어온 바르톨로메아라는 처녀와의 사랑이 교회에 적발되면서 한 순간에 불경한 창녀로 매도되는데…

 
 



<기획 노트>

 

 

14.jpg

 

 

'베네데타'는 주님의 신부라고 주장해 산골 소녀에서 수녀원 원장까지 되었고 한 여인을 사랑해 모든 것을 잃은 17세기 신비주의 레즈비언 수녀 베네데타의 충격적 실화를 다루며 가장 성스러운 성역의 공간에서 일어난 세기의 성 스캔들을 그린다.

 

'엘르'와 '원초적 본능', '쇼걸' 등 전 세계에 논란과 이슈를 만든 폴 버호벤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은 또 한 번의 역작이다. 특히 폴 버호벤이라는 세계적인 거장의 50주년 기념작으로서 더욱 의미가 깊다.

 

올해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과 부산국제영화제, 산세바스찬국제영화제, BFI런던영화제, 뉴욕영화제, 카를로비바리국제영화제, 레이캬비크국제영화제에 초청되어 엄청난 화제를 모았다. "거칠면서 지적이다", "아찔할 정도로 도발적이다", "사악할 정도로 재미있다", "경계를 밀어붙인다", "매혹적이다", "이런 영화는 본 적 없을 것"이라는 극찬을 받았다.

 

섹스, 선혈을 과감히 다룬 이 작품에 대해서 신성모독이라는 일부의 의견에 폴 버호벤 감독은 "1625년에 실제로 일어난 일이 어떻게 신성모독인가. 일어난 일은 바꿀 수 없다"고 일단락하기도 했다.

 

영화의 모델이 된 베네데타 까를리니는 23세 때 "그리스도와 심장을 교환하고, 신과 결혼하는 환영에 빠졌다"고 주장해 성인으로 추앙 받으며 30세에 수녀원장에 오른 입지전적 인물이다. 그러다 룸메이트인 바르톨로메아와의 성적인 관계가 밝혀지면서 추락하게 된다. 영화는 역사서 [수녀원 스캔들 - 르네상스 이탈리아의 한 레즈비언 수녀의 삶]을 원작으로 베네데타의 놀라운 이야기를 과감하게 그려나간다.

 

주인공 비르지니 에피라와 신예 다프네 파타키아, 그리고 명배우 샬롯 램플링까지 세대별 대표 배우들이 출연해 각기 다른 매력을 스크린에 펼쳐 보인다. 베네데타 역할을 맡은 비르지니 에피라는 레즈비언 수녀라는 파격적 캐릭터를 온몸을 내던진 완벽한 열연을 통해 놀라움을 전한다.

 

 


 
 

[베네데타] 1차 예고편
 




베네데타
- Benedetta -
 
 
감독
폴 버호벤
 

출연

비르지니 에피라, 다프네 파타키아

샬롯 램플링, 랑베르 윌슨, 클로틸드 쿠로

 

장르 : 실화 드라마
 
개봉
2021년 12월 01일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상영시간 : 131분



 


[박형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7039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12.02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