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28) 로즈 와일리展 [회화,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글 입력 2020.11.08 17:2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로즈 와일리展
- Hullo Hullo, Following on -


포스터.jpg



 
영국을 너머 전 세계를 사로잡은
86세 할머니 화가






<전시 소개>
 
 

Joe McGorty 2013 Rose Wylie 1.jpg

 

 

전 직접적으로 표현하는 걸 좋아해요. 고상한 척 하는 건 질색이에요.

 

- 로즈 와일리

 

 
'나이는 그저 숫자에 불과하다.' 로즈 와일리(Rose Wylie)를 소개하기에 이보다 더 좋은 말은 없다. 47세에 미술 학위를 받은 후로도 큰 명성을 얻지 못하다, 76세에 영국 정통 일간지 <가디언(The Guardian)>지에 '영국에서 가장 핫 한 작가' 중 한 명으로 선정되며 영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주목 받고 있다.
 
76세 최고령 신진 작가에서 86세 슈퍼스타 작가로! 그녀의 열정적인 미술 인생을 엿볼 수 있는 《Hullo Hullo, Following on: 로즈 와일리展》이 2020년 12월 4일부터 2021년 3월 28일까지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1층에서 진행된다.
 
팔순 넘어 활짝 핀 할머니 화가 '로즈 와일리'의 세계 최초 대규모 개인전으로 회화, 드로잉, 설치미술 그리고 최신작 등 원화 150여 점을 선보인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영국 테이트 모던 미술관의 VIP룸(Tate Members Room)에 전시되어 일반인은 관람할 수 없던 작품들을 최초로 공개한다.
 
 

Hullo, Hullo, Following-on After the News, 2017, Rose Wylie (Photo by Soon-Hak Kwon).jpg

Hullo, Hullo, Following-on After the News, 2017, Rose Wylie

(Photo by Soon-Hak Kwon)

 

Six Hullo Girls, 2017, Rose Wylie.jpg

Six Hullo Girls, 2017, Rose Wylie


 
누구나 공감하는 대중적인 소재, 천진하고 순수한 표현력, 발랄한 컬러의 로즈 와일리 작품은 관람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거대한 캔버스(6M가 넘는 압도적인 초대형 작품)에는 통해 작은 것을 더 크게 그리고, 전혀 주의를 끌지 못하는 것을 매력적으로 만들고자 하는 그녀의 작품세계가 투영되어 있다. <아트 리뷰>가 선정한 미술계 파워 100인 중 1위로 꼽히는 큐레이터 '한스 울리히 오브리스트'가 극찬한 로즈 와일리 초대형 원화 작품들을 선보인다.
 
일상의 소소한 감동이 작품의 영감이 되는 로즈 와일리. 영국 프리미어 리그의 토트넘 홋스퍼 FC 팬인 그녀는 축구를 모티프로 다수의 작품을 작업했다. 최근 토트넘에서 활약 중인 '손흥민'을 그린 작품이 공개되며 많은 이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이번 전시를 통해 손흥민 선수의 유니폼 위에 완성된 스페셜 에디션을 최초로 공개하면서 아트와 스포츠를 사랑하는 모든 팬들을 아우르는 특별한 순간을 선사한다.
 
그녀의 작품 활동은 영국의 작은 시골 도시, 켄트에 위치한 그녀의 아뜰리에서 시작되었다. 물감 자국이 두껍게 굳어진 신문지 뭉치와 수북이 쌓인 페인트 통, 그 자체로 표현주의 회화처럼 보이기도 하는 로즈 와일리의 아뜰리에가 전시관 내 재현된다. 로즈 와일리의 평범하지만 아주 특별한 일상의 시간을 느껴보시기 바란다.
 
 

Joe McGorty 2017 Rose Wylie 10 TIFF.jpg

 
 
++
로즈 와일리
(Rose Wylie, 1934~현재)
 
미술대학에 다니던 21세, 결혼과 함께 20여 년간 화가의 꿈을 포기해야 한 로즈 와일리. 마침내 45세가 되던 1979년에 영국왕립예술학교(Royal College of Art)에 입학하며 작품 활동을 다시 시작하지만, 졸업 후에도 아티스트로서 조명 받지는 못했다.
 
그러나 매일 그리기를 포기하지 않았던 그녀는 2013년 영국 테이트 브리튼, 서펜타인 갤러리에서 열린 전시회를 통해 대중적인 사랑을 받기 시작함과 동시에 2014년 영국 현대회화작가에게 주는 상 중 가장 높이 평가되는 '존무어 페인팅 상'을 수상한다. 이어 76세에 영국 일간지 <가디언>을 통해 '영국에서 가장 핫한 신예 작가' 중 한 명으로 뽑히게 되면서 현재 국제 미술계의 슈퍼스타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현재 그녀는 세계 3대 갤러리 중 하나인 데이비드 즈워너 갤러리 전속 작가로서 그 명성을 떨치고 있다.
 
 



로즈 와일리展
- Hullo Hullo, Following on -


일자 : 2020.12.04 ~ 2021.03.28

시간
10:00 ~ 19:00
(입장마감 18:00)

*
매주 월요일 휴관

장소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1층

티켓가격
성인 : 15,000원
초, 중, 고 학생 13,000원
유아 11,000원(36개월 이상)
 
주최/주관
유엔씨
 
후원
주한영국대사관, 주한영국문화원
 
관람연령
전체관람가



 
 


[박형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9228
 
 
 
 

등록번호 : 경기, 아52475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기사배열책임자 : 박형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Copyright ⓒ 2013-2020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