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view] 음악 속으로 떠나는 여행. '집시의테이블'

월드뮤직은 여행과 같고 우리의 삶을 돌아보게 한다.
글 입력 2018.03.17 03: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하림과 집시앤피쉬오케스트라의
집시의 테이블


Gypsy_Poster_G.jpg
 

요즘 나의 하루는 반복적이며 쉴 틈이 없다. 그만큼 단조롭고 지루하다. 내가 그렇게 활동적인 사람은 아니지만 또 그렇게 가만히 있는 사람은 아닌 것 같다. 반복적인 삶에 더 축 처지는 느낌이 드는 것을 보면 말이다. 나는 고등학생 때 부터 그래왔던 것 같다. 등교해서 수업을 듣고, 야간자율학습까지 하고 집에 오는 무한 반복의 일상이 너무 재미없었다. 그때 '인생이 무료해'라는 말을 자주 하고 다녔던 기억이 난다. 요새의 내 모습은 고등학생 때와 별 다른 게 없다고 느껴질 정도로 반복적이다. 그래서인지 난 '여행을 떠나고 싶다'라는 생각이 순간순간 떠오른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당장 여행을 떠날 수 있는 상황이 아니기에 다른 사람의 여행 영상을 찾아본다던가, 음악을 들으며 마음을 달래고 있다.


_HDH3639.jpg
 
 
이런 나에게 이 '집시의 테이블'이라는 공연은 과장을 약간 보태서 한 줄기의 빛처럼 느껴진다. '생활에서 답답함을 느끼고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마음을 가진 현대인들의 삶을 달래기 위한 공연'. 이것이 '집시의 테이블'공연의 기획의도다. 마치 나를 위해 기획을 한 것 같다고 느껴질 정도로 기획의도는 나의 삶과 맞닿아 있는 것 같다.

나는 이 공연을 통해 잠시나마 반복적인 삶에서 벗어나, 환기시킬 수 있는 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 지금을 살아가는 사람들 중에서 나와 같이 삶에 답답함을 느끼는 사람들이 많이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 삶을 벗어나고 싶지만 여건 상 그럴 수 없는 사람들, 잠시 쉬었다가 가고 있은 사람들, 일상에 특별한 일이 일어나길 바라는 사람들. 그러한 사람들은 나와 함께 이 공연으로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





하림과 집시앤피쉬오케스트라의
'집시의 테이블'
- 집시들의 첫번째 봄나들이 -


일자 : 2018.03.30(금) ~ 04.01(일)

시간
금요일 - 8시
토요일 - 3시/6시
일요일 - 6시

장소
대학로 TOM(티오엠) 2관

티켓가격
전석 50,000원

기획
하이컴퍼니

제작
아뜰리에오

관람연령
만 7세이상

공연시간 : 80분




문의
하이컴퍼니
070-4250-0508





Gypsy_Web.jpg
 







KakaoTalk_20170719_125715154.jpg
 

[곽미란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1184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7.28,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