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view] 비평가와 작가의 대결, 연극 '비평가' (11/10~11/19)

글 입력 2017.11.04 15: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비평가포스터_30.jpg
 

이 연극은 평정심과 냉정함을 유지하려는 비평가와 자신의 작품을 인정받고자 하는 작가의 이야기로 시작된다. 2인극으로 구성되어 둘의 이야기에 보다 심도있게 접근하려는 방식이 엿보인다. 또한 포스터를 보면, 이 둘의 심리적인 압박감이 얼마나 강한지 느껴질 정도이다.

학과 수업에서 창작수업을 진행할 때, 간혹 합평하는 시간이 있었다. 그럴 때마다 나는 고뇌에 빠지곤 했다. 친한 동기의 작품을 보면서 친분을 완전히 배제하고, 깐깐하게 평가해야 한다는 게 참 힘들었었다. 솔직하게 언급하면 동기가 상처받을 것이 우려되었고, 그렇다고 좋은 말만 내뱉는다면 교수님이 학점을 낮게 주실까 두려웠다. 그래서 나는 이 상황이 가장 회피하고 싶은 시간이기도 했다. 때로는 나의 의견을 뚜렷하게 이야기했다가 사이가 틀어진 적도 있었다. 이처럼 냉철하게 판단해야 할 필요성이 요구되는 '창작'이라는 직업은 언제나 내게 어려운 듯하다. 어쩌면 작가와 비평가는 평생 애증의 관계가 아닐까한다. 서로의 의견을 존중하면서도, 입장차이가 계속해서 충돌할 수 밖에 없는 그런 관계말이다.


poster_2549.jpg
 


< 공연 개요 >


공연기간 : 2017년 11월 10일(금) ~ 2017년 11월 19일(일)

공연장소 : 동숭아트센터 동숭소극장

공연시간 : 평일 20시 / 토 15시, 19시 / 일 15시 (월 공연없음)

관람료 : 30,000원 (청년할인 30%, 청소년할인 50%)

관람연령 : 13세 이상 관람가

러닝타임 : 110분

□ 제작 : 극단 신작로

□ 기획 : K아트플래닛

출연 : 김승언, 이종무

제작진
-  작 후안 마요르가
-  연출 이영석 / 번역 김재선 / 드라마터그 임승태 / 무대 박상봉 / 조명 김성구 / 영상 강경호 / 음악감독 박소연 / 의상 심형석 / 분장 김근영 / 사진 김두영 / 포스터디자인 김솔 / 그래픽 전진아 / 조연출 신주훈

문의 : 02-742-7563

예매 : 인터파크, 대학로티켓



poster_2511-bw.jpg
 


■ 작품 설명


김승언, 이종무 배우의 팽팽한 긴장감이 돋보이는 2인극
이 작품은 성공을 거둔 작가가 비평가를 찾아와 자신의 작품에 대한 그의 의견을 묻는 것으로 시작한다. 비평가는 냉정한 자신의 평가를 유지하려 하고, 작가는 비평가에게서 인정받고자 하면서 둘은 날카롭게 충돌한다. 비평가와 작가는 밀도 높은 논쟁 속에서 연극에 대한 입장 차이를 견지하고, 여기에 서로를 인정하면서도 그 존재감과 영향력에서 벗어나고자 하는 이중적인 태도로 인해 둘 사이의 대화는 긴장도 높은 심리적, 논쟁적 드라마를 형성한다.
 
이 작품의 가장 중요한 형식은 바로 이러한 내용의 2인극이라는 점이다. 작품에 대한 평가, 사회에 대한 연극의 역할, 연극이 다루는 진실의 성격, 그리고 연극과 현실의 관계에 이르기까지 비평가와 작가는 매 순간 부딪히며 대결한다. 이들의 논쟁은 연극과 현실이 평면적인 대응관계에 있지 않다는 점을 시사하면서, 과연 “우리는 현실과 연극에 어떤 태도를 취해야 하는가”의 문제를 깊게 파고든다.
 
권투사범과 권투선수, 비평가와 작가 - 인생을 건 두 대결이 극중극 형식으로 만나다
<비평가>의 또 하나의 특징은 극중극의 구조를 취하고 있다는 점이다. 비평가와 작가는 최근 성공을 거둔 작가의 작품에 대해 토론한다. 이 토론이 각자 작품 속의 인물을 맡아 함께 대사를 읽는 방식으로 이루어지면서 극중극이 이루어지게 되는 것이다. 흥미로운 것은 <비평가> 속 등장인물인 작가의 작품에 나오는 인물들이 권투사범과 권투선수라는 점이다. 이들은 사각의 링 위에서 자신의 인생을 걸고 대결을 벌이게 된다. 이 대결이 곧 비평가와 작가의 대결에 겹쳐지면서, 권투의 링은 연극의 진실을 놓고 싸우는 연극의 링에 대응한다. 그리고 이 두 개의 링은 모두가 자신의 일에 인생을 걸었다는 점에서 서로를 반영한다.
 
연극창작의 본질을 묻는 메타 연극
이 작품의 특징은 비평가를 통해 연극 창작의 본질적 성격을 묻는 메타연극이라는 점이다. 그간의 메타연극이 연극 제작 과정을 다루는 극중극을 통해 작가, 연출가, 배우 등 주로 창작자의 입장에서 연극의 사명과 가치를 주장했다면, 이와는 반대로 이 작품은 이미 작가의 작품이 공연된 이후의 시점에서 평가자인 비평가를 통해 답보 상태에 머물고 있는 연극의 소명과 역할을 다시 묻고 있다.
 


시놉시스 소개


방금 성공적으로 첫 공연을 마친 희곡작가 스카르파가 볼로디아의 집을 방문한다. 볼로디아는 10년 전, 스카르파의 첫 작품에 혹평을 가한 비평가. 오늘 공연의 작품평 쓰는 모습을 보고 싶다는 스카르파 앞에서 볼로디아는 짧은 비평문을 쓰지만 스카르파는 그의 평이 맘에 들지 않는다. 작품에 관한 이견으로 논쟁은 시작되고, 그 논쟁은 작품 속 여성인물의 현실성을 놓고 정점에 이른다. 비평가는 그 인물을 ‘가짜’라 단언하고 작가는 그 인물이야말로 현실 속 인물임을 역설한다. 둘의 논쟁이 계속되면서 작품 속 여성의 모델이 밝혀지는데....


image.png
 


■ CAST


◇ 비평가 볼로디아 역 : 김승언
◇ 극작가 스카르파 역 : 이종무


poster_2104.jpg
 


■ 극단 소개


극단신작로는 ‘우리 삶의 조건과 풍경을 연극적으로 이해하기’라는 모토 하에 2007년에 창단되었습니다. 단체명인 '신작로'는 신작의 발굴과 새로운 연극 언어 개발에 노력하고자 하는 단체의 정신을 반영하고 있습니다. 지난 10여 년 간 극단신작로는 사회적 시의성과 연극의 실험성을 접목하여, 작품의 내용뿐만 아니라 공연 형식에서도 주제를 반영하고자 노력해 왔습니다. 특히 2인극의 공연형식에서 꾸준한 성과를 보였습니다. <비평가> 역시 2인이자 메타연극이라는 특별한 형식의 작품으로서, 그간 신작로가 축적해 온 2인극의 창작 역량이 다각도로 발휘될 수 있는 작품이라 할 것입니다.

 
2017103012215188.jpg
 

할인정보


   -  조기예매 11월 5일까지 예매시 -> 30%
   -  복지할인 국가유공자 및 장애인, 65세 이상 이르신 -> 50% (증빙자료 지참, 동반 1인 까지)
   -  청년할인 만 24세 이하 청년 -> 30% (신분증 지참시)
   -  청소년할인 만 18세 이하 청소년 -> 50% (신분증 지참시)
   -  예술인패스할인 예술인패스 소지자 -> 30% (본인에 한함)
   -  BC카드 특별할인 인터넷 예매 -> 30% (BC카드 결제시)
   -  단체관람할인 10인 이상 관람시 기획사 문의 02-742-7563


비평가_웹배너_700px_2.jpg
 




KakaoTalk_20170719_130154265.jpg
 

[김정하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0614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7.23,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