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정체 no.3] 너와 나, 노래로 통하다

노래, 그 속에도 봄이 왔네요.
글 입력 2016.03.21 14: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찬 바람이 시리던
겨울이 지나고
봄이 찾아왔네요.

따뜻한 바람이 살랑살랑
두 볼을 간지럽힙니다.

이번 봄은
무척이나 빠르게
또,
예고없이
찾아온 것 같아요.

어느 날 아침,
기지개를 피며 창문을 열어보니
봄 햇살이
따스히
반겨주더라구요.

그리고
봄은
설레임을 데리고 왔네요.


KakaoTalk_20160321_134705261.jpg
 
봄봄봄
봄이 왔네요.
그리고
그대도 왔네요.
여러분에게 봄은 어떤 향기인가요?


KakaoTalk_20160321_134706173.jpg
 
가을을 탄다는 것이 외로움이라면
봄을 탄다는 것은 설레임에 가까운 것 같네요.
봄을 탄다는 핑계로
그에게, 또는 그녀에게
조금 더 다가가보는 건 어떨까요.


KakaoTalk_20160321_134707891.jpg
 
나에게도
너에게도
살며시
봄은 왔나봅니다.


KakaoTalk_20160321_134706914.jpg
 
코끝에도, 입술에도
봄의 떨림이 느껴지네요.
그 봄속에
우연히
니가 온다면 좋겠습니다.

봄의 느낌.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저에게 봄은
설레임과 따뜻함으로
마음 한구석을 두드리는
그런 계절인 것 같네요.

그리고
그 따뜻함이
여러분의 마음까지도
포근히 만들어주길 바라요.





by. 인정체


[권인정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번호/등록일 : 경기, 아52475 / 2013.11.20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   최종편집 : 2021.02.27, 22시
발행소 정보 :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0109360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