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22) 원숭이 엉덩이는 빨개 [다원예술, 국립민속박물관]

2016 병신년 원숭이해 특별전
글 입력 2015.12.23 17:2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원숭이 엉덩이는 빨개
- 2016 병신년 원숭이해 특별전 -


원숭 포스터.jpg



국립민속박물관은 2016년 병신년(丙申年) 원숭이해를 맞아
“원숭이 엉덩이는 빨개” 특별전을 12월 23일부터 2016년 2월 22일까지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Ⅱ에서 개최한다.

이 전시에는 ‘장승업필 송하고승도(張承業筆 松下高僧圖)’, ‘안하이갑도(眼下二甲圖)’ 등
원숭이와 관련된 자료 총 70여 점이 소개된다.






<전시구성>


1부: 여러 이름 원숭이
2부: 십이지동물 원숭이
3부: 길상(吉祥)동물 원숭이

(상세정보는 본문 하단에 있습니다.)





원숭이 엉덩이는 빨개
- 2016 병신년 원숭이해 특별전 -


일자 : 2015.12.23(수)~2016.2.22(월)

시간 : 9:00 ~ 17:00 (16:00 까지 입장)

장소 : 국립민속박물관

티켓가격 : 무료

주최 : 국립민속박물관

관람 등급 : 전체 관람가




문의 : 02-3704-3155

관련 홈페이지(국립민속박물관)




<상세정보>


생태와 문화로 만나는 원숭이의 상징과 의미


이웃한 중국, 일본과는 달리 우리나라에는 원숭이가 서식하지 않았으나 십이지동물의 하나로 우리 생활 곳곳에 길상(吉祥)의 소재로 등장하였다. 특히 이번 특별전에서는 서울대공원 동물원과의 협업을 통해 원숭이의 행동과 특성이 우리 문화에 어떻게 표현되는지 살펴보았다.

원숭이해에 태어난 사람을 원숭이의 생태적 특징에 빗대어 ‘원숭이띠는 재주가 많고 영리하다’고 한다. 회화와 문방구, 도자 등에 원숭이는 ‘모정․출세․벽사’를 상징하고, 시가(詩歌)에서는 ‘고독’, 설화와 가면극에서는 ‘꾀․흉내․재주꾼’ 등을 상징하였다. 창자가 끊어질 정도의 지극한 모정을 의미하는 ‘단장(斷腸)’ 고사가 원숭이에서 유래할 만큼 원숭이의 모성애는 강하다. 
우리나라에서의 원숭이에 대한 인식과 상징, 의미를 살펴보는 이번 전시는 ‘1부: 여러 이름 원숭이’, ‘2부: ’십이지동물 원숭이‘, ’3부: 길상동물 원숭이‘로 구성된다. 

‘1부: 여러 이름 원숭이’에서는 신체 특징에 따라 여러 가지로 불린 원숭이 이름을 확인할 수 있다.
‘2부: 십이지동물 원숭이’에서는 십이지동물로서의 원숭이의 역할과 의미를 ‘십이지번(十二支幡)’, ‘석제음각십이지문사각연(石製陰刻十二支文四角硯)’ 등을 통해 살펴본다. 
‘3부: 길상동물 원숭이‘에서는 ‘출세와 장수’, ‘모성애’, ‘벽사(辟邪)’, ‘재주꾼‘으로 상징되는 길상 동물인 원숭이를 ‘장승업필 송하고승도(張承業筆 松下高僧圖)’, ‘안하이갑도(眼下二甲圖)’, ‘청자 원숭이 모양 인장’ 등 관련 자료를 통해 살펴볼 수 있다. 원숭이와 관련된 자료뿐만 아니라 18, 19세기의 병신년 시헌서(時憲書), ‘원숭이해 주요 사건’과 속담, 인물 등도 소개되어 원숭이와 연관된 문화를 총정리 하는 자리이다.

이번 특별전에는 원숭이의 생태적 특성이 상징화된 유물 외에도 원숭이 사육사로 이루어진 사진동호회원들이 오랜 기간 밀착 촬영한 원숭이 사진과 두개골을 유물과 비교 전시되는 등 원숭이에 대한 융․복합적 해석이 시도되었다. 한편, 전통 회화 속에 표현되는 원숭이를 서울대공원 동물원 전문가들이 분석한 결과 여러 종류의 원숭이가 등장한다는 주장이 제기되어 흥미롭다. 또한, 전시장은 동물원의 원숭이 서식지처럼 디자인되어 있어, 관람객들은 동물원에서 원숭이 관련 자료를 감상하는 느낌이 들게 될 것이다.



전시 자료 설명

원숭 설명.jpg
원숭 설명2.jpg
원숭 설명4.jpg
원숭 설명5.jpg
 

[이희영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7.27,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