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어른들은 몰라요

글 입력 2021.03.26 22:46
댓글 1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어른들은 몰라요
- Young Adult Matters -
 
 

18세진_포스터.jpg

    


 
"우리도 살아야 되잖아요."
어른들은 모르는
가장 솔직한 10대들의 이야기






<시놉시스>
 
 

8.jpg

 

 

18세 '세진', 덜컥 임산부가 되어버렸다.


무책임한 어른들에 지쳐 거리를 떠돌던 '세진'은

가출 경력 4년 차, 동갑내기 '주영'을 만난다.

 

처음 만났지만 절친이 된 '세진'과 '주영',

위기의 순간 나타난 파랑머리 '재필'과 '신지'까지.

 

왠지 닮은 듯한 네 명이 모여

'세진'의 유산 프로젝트가 시작된다.

        

 




<기획 노트>

 

 

1.jpg

 

 

<박화영>에 이어 <어른들은 몰라요>로 다시 한번 우리가 몰랐던 청소년들의 리얼한 생태계를 그려낸 이환 감독의 남다른 세계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2018년 개봉한 <박화영>은 들어는 봤지만 본 적은 없는 10대들의 리얼한 생존기를 담고 있는 이환 감독의 첫 장편 연출 데뷔작이다. 청소년들의 음주, 흡연, 끊이지 않는 욕설은 물론 폭행, 성매매 등 각종 폭력에 노출된 10대들의 실태를 필터 없이 적나라하게 그려내 뜨거운 주목을 받았다. 핸드헬드 기법과 근접 촬영, 4:3 화면 비율 등 다채로운 연출 기법으로 현실을 생생하게 담아낸 그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10대의 언어와 행동을 있는 그대로 담아내기 위해 오랫동안 취재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청소년 생태계에 대한 사실적 묘사와 이른바 가출팸의 '엄마'를 자처하고 나선 주인공 '박화영'의 시그니처와도 같은 대사 '니들은 나 없으면 어쩔 뻔 봤냐?' 등이 온라인상에서 화제가 된바, 비공식 천만 영화로 등극하며 그의 차기작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0.jpg

 
 
높은 관심 속, 오는 4월에는 이환 감독의 남다른 세계관이 돋보이는 두 번째 문제작 <어른들은 몰라요>가 다시 한번 극장가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어른들은 몰라요>는 가정과 학교로부터 버림받은 10대 임산부 '세진'이 가출 4년 차 동갑내기 친구 '주영'과 함께 험난한 유산 프로젝트를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박화영>에서 어른들의 관심이 닿지 않는 가출 팸의 실태를 거칠게 그려냈다면, 신작 <어른들은 몰라요>에선 '10대 임산부의 유산 프로젝트'라는 파격적인 설정을 섬세한 화법으로 담아내어 여전히 어른들이 모르는 진짜 10대의 이야기를 다시 한번 스크린에 선보일 예정이다. <박화영>에서 해맑은 모습으로 '박화영'의 심기를 건드리곤 했던 '세진'이 <어른들은 몰라요>에선 주인공이 되어 동갑내기 '주영', 그리고 '재필', '신지'와 함께 유산을 위한 험난한 여정을 떠나며 극을 이끈다.
 
이환 감독이 첫 장편 연출 데뷔작 <박화영>에서 쌓은 노하우가 고스란히 담긴 <어른들은 몰라요>는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2관왕을 기록하며 화제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돈도 없고 가진 것도 없는 청소년에게 너무나도 가혹한 현실을 적나라하게 그려낸 <어른들은 몰라요>는 올 상반기 충무로를 뒤흔들 뜨거운 문제작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전작에 대한 뜨거운 관심만큼 <박화영> 그 이상의 문제작을 그려낼 <어른들은 몰라요>는 오는 4월 개봉한다.
 




어른들은 몰라요
- Young Adult Matters -
  
 
감독 : 이환
 

출연

이유미, 안희연, 신햇빛, 이환

 

장르 : 드라마

개봉
2021년 04월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상영시간 : 127분



 
  

18주영_포스터.jpg

 

 

[박형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4006
댓글1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8.01,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