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view] 날개를 펴는 박제 - 연극, 잠깐만 [공연]

대가의 상상력이 박제된 이 캔버스 위로 날아
글 입력 2020.07.16 00:4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포스터.jpg


 

연극 <잠깐만>을 보러 간다.

 

연극 관람은 최근 새로 생긴 취미가 되었다. 더운 날의 피서는 카페에서도 물론 좋겠지만, 극장에서 더 좋았다. 대학로는 내 사는 곳에서 그리 멀지 않으니, 마음만 먹으면 이제 휙 떠나게 된다.

 

273 버스를 잡아타고 환승 없이 쭈욱 가다가 보면, 바깥 구경에 정신 팔린 채 금방 혜화에 닿게 된다. 회기에서 홍릉수목원과 안암과 성신여대를 지나는 그 길은 분명 아름답다. 바깥은 무더운 빛으로 잔뜩 소독되어 있으니, 버스 에어컨을 맞으며 구경하는 그것만으로도 참 좋다.

 

<잠깐만>은 이달 말 29일부터 5일간, 혜화동 ‘알과핵 소극장’에서 상연된다. 어떤 극일까 알아보았다. 일단 마임 극이란다. 제대로 된 마임을 실제로 본 적은 없었기에, 궁금증을 안게 된다.

 

그리고 궁금증을 안게 되면 누구나 그렇듯, 나는 가만 앉아 상상을 해보게 된다. 어떤 연극을 나는 만나러 가게 될는지 하는.

 


잠깐만 공연 사진 (2).jpg


 

연극에서 표현의 수단은 우선 마임이라 하였다. 그렇다면 그 마임으로 표현해내고자 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안 뒤, 이제 내 상상은 뻗어 나갈 수 있을 것이다. 이 극, <잠깐만>은 우리도 익히 아는 여러 명화들을 마임으로 표현해 보일 것이라고 홍보물은 알린다. 그 곁에 클래식 음악들을 곁들인 채로 말이다.

 

리스트는 다음과 같다.

 

 

#오프닝

#1. 클로드 모네 - 양산을 쓴 여인

#2. 장 프라수아 밀레 - 이삭 줍는 사람들

#3. 구스타프 클림트 - 여성의 세 시기

#4. 에드바르트 뭉크 - 절규

#5. 빈센트 반 고흐 - 파이프를 물고 귀에 붕대를 한 자화상

#클로징


 

고흐 - 파이프를 물고 귀에 붕대를 한 자화상.JPG

빈센트 반 고흐, <파이프를 물고 귀에 붕대를 한 자화상>


 

그림에는 색채와 형상, 그리고 그에서 비롯되는 무언가 오묘한 감상이랄 게 있지만, 그것은 영영 박제되어 있다. 그것은 오랫동안 여기 지금처럼 서서, 불변하는 형상으로 있을 것이다.

 

물론 그 안에서의 감상, 나아가 의미라는 것은 감각하는 내게 또한 달리어 있는 것이기에 생애의 진퇴에 따라 변화랄 게 있겠지만, 어땠든 그림은 저기 지금처럼 서서, 여남은 오랜 세대를 또 견뎌낼 것이다.

 

그래, 여기 그대로 있을 형상을 두고, 무언가 새로운 변모를 주는 일이란 그 어떠할까. 작품을 감상하는 데에 있어 이러한 변모는 분명 즐거울 일이다. 그 변모가 원전을 뒤틀거나 변형시키는 것이 아닌 한, 이러한 ‘덧댐’은 작품을 감상하는 데에 추가적인 해석의 가능성을 열고, 새로운 시점을 부여하며, 나아가 더욱 상상력을 뻗어 나가게끔 도울 것이다.

 

여기 멈춰 있는 것, 대가의 상상력이 박제된 이 캔버스 위로, 또 누군가가 그림을 그려보겠다니 참 기대가 된다. 마임으로 표현되는 하나의 그림은 어떠할지, 그것은 일찍이 경험한 적이 없기에 대단히 설레이는 작업이다. 마임으로 표현되며 일시적인 생명을 부여받을, 박제된 대가를 고대한다.

 

 


 

 

잠깐만
- 웃음을 자아내는 그림이야기 -


일자 : 2020.07.29 ~ 2020.08.02

시간
평일 8시
주말 5시

장소 : 알과핵소극장

티켓가격

전석 20,000원

  

제작

마임공작소 판

 

후원

서울특별시

서울문화재단


관람연령
만 6세 이상

공연시간
55분




 
마임공작소 판
 

마임공작소 판은 마임이란 장르를 중심으로 다양한 공연형식과 소통하고자 결성된 단체입니다. 다양한 활동영역의 예술가들이 마임을 탐구하고 대중적이면서 독립적인 작품으로서의 마임레퍼토리를 개발하여 관객에게 다가가고자하며 그에 맞는 작품 활동 및 각종 마임 및 공연예술축제에 꾸준히 참가하고 있습니다.

 


 

아트인사이트 컬쳐리스트 태그.jpg





[서상덕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2380
 
 
 
 

등록번호 : 경기, 아52475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기사배열책임자 : 박형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Copyright ⓒ 2013-2020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