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iew] 사랑꾼의 면모를 제대로 보여주는 헤몽페네 사랑展

이젠, 사랑을 노래하자!
글 입력 2017.03.15 17: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보기전부터 기대가 되었던 전시
헤몽페네 사랑展

 
R0006712.JPG
 
 
정말 오랜만에 방문한 전쟁기념관!
며칠간 꽃샘추위가 지속되다가 오랜만에
따뜻한 봄날씨의 주말이었던 날!
그래서 그런지 나들이 나온 사람들도 정말 많았다.
 
 
R0006566.JPG
 
 
전쟁기념관 규모가 커서
어디로 가야할지 헷갈리지만,
곳곳에 안내표지판이 있어서
특별관을 찾기 어렵지는 않다.

 
R0006572.JPG
 
 
컨테이너 건축법으로 만들어진
외관부터 범상치 않은(?!)
디아트 갤러리이다.
 
 
R0006574.JPG
 
R0006575.JPG
 
 
갤러리 내부도
컨테이너 느낌을 그대로 살렸다.
갤러리와는 이미지가 조금 안맞지 않나 싶지만
의외로 또 아늑한 느낌이 굉장히 좋았다.

 
R0006576.JPG

 
티켓을 교환하고 안으로 들어가보자!
 
 
R0006578.JPG
 
 
헤몽페네는 1908년 Paris 태생으로,
15세때 파리의 산업 장식미술학교에 입학했다.


또한 파리에 있는 광고회사에서
처음으로 직업을 갖게 되었는데, 청소에서부터,
향수나 초콜릿 상자에 라벨그리기,
다양한 광고의 입안까지, 여러가지 일을하면서
일러스트레이터의 수업을 쌓기 시작했다.


1942년은 온세계 연인들의 <연인>인
오늘날의 페네로 인생이 바뀐 매우 특별한 해이다.
프랑스 남동부 드롬주에 있는 발랑스 시에 업무 차 출장 온 페네는
약속장소인 발랑스 야외 음악당 앞에 앉아있었다.
(이 음악당은 페네의 많은 작품 배경으로 등장하면서
1982년부터 역사적인 기념물로 지정되었다.)
 

그 곳 발랑스 야외음악당에서 페네는
참으로 우연히 홀로 연주를 하고 있는
긴 머리의 어린 바이올리니스트와
그의 연주를 듣고 있는 어린 소녀를 바라보게 되고,
그의 상상력과 마술사와 같은 그의 손길이 빚어낸 즉석 스케치는
세상에서 가장 로맨틱한 연인을 탄생시킨 것이다.
 
수년후, 이 바이올리니스트는 시인으로 바뀌게 된다.
그리고 그 어린 소녀는 시인의 불멸의 연인으로 변모하게 된다.
<페네의 연인들>은 바로 이렇게 탄생 되었다.
 
그래서 페네의 작품 속에는
바이올린을 연주하는 남자가 자주 등장한다.


R0006580.JPG
 
 
따뜻한 색감이 너무나 예쁜 작품들
 
세상이 온통 사랑뿐이던 작가 헤몽페네
1930년대 세계 경제공황에 이은 제2차세계대전으로
젋은 남녀들은 깊은 상처만이 남았었지만,
페네의 작품으로 연인들의 메말라버린 가슴에
위안이 되었다고 한다.

 
R0006583.JPG
 늦어서 미안해요. 당신의 꿈속으로 달려오던 중 은하수에서 그만 길이 막혔어요.

 
작품들의 하나 하나 작품명에서
다소 오글거리지만 센스 넘치는
정말 사랑꾼 다운 면모를 보여준다.
 
 
R0006584.JPG
 
 
페네의 작품은 남녀노소 가리지않고
모든 이들이 좋아한 까닭에
작품 일부가 프랑스 우표로 제작되었다고 했는데,
몇개의 작품에 하단에 이렇게
우표와 발렌타인 기념 스탬프가 찍혀있다.

왠지 소장하고 싶은 스탬프와 저 우표!
 
 
R0006594.JPG
 심장절개수술(마음을 여는 수술 중)

 
작품명과 작품이 너무나 위트 있는,,
 
 
R0006596.JPG

 
자세히 보면 요런 느낌의 석판화이다.
 
 
R0006619.JPG
 
 
봄하고 정말 딱 어울리는 색감의 작품
 
 
R0006620.JPG
 
 
대부분 80년대에 제작된
더 길게는 60년대에 제작된 작품들도 있었는데
어쩜 이렇게 작품들마다
센스넘치고 색감이 예쁜지,,,
 
 
R0006635.JPG
 
 
이번 전시에는 50여점의 석판화 작품과
100여점의 일러스트 작품이 전시 되는데,
1층에는 주로 석판화 작품,
그리고 2층에는 석판화 작품과 더불어
일러스트 작품이 있다.
  
 
R0006671.JPG

 
1958년 발표된 헤몽페네의 일러스트 화집 중
일부를 선별한 작품들이 되겠다.
 
자그맣한 사이즈의 많은 작품들이 전시 되어있는데,
한 작품 한작품 다 너무 재미있고 사랑스럽다.

 
R0006674.JPG
 이런.. 아직도 화가 안 풀렸나요 달링?
 
 
R0006679.JPG
대단히 중대한 쐐기 박기
 
 
R0006681.JPG
 어쩌나... 내 어머니께서 절대로 모르는 사람이 주는 선물은 받지 말라고 하셨는데.....
 
 
석판화 작품들보다 일러스트 작품들이
유머러스하고 위트 넘치는
작품이 훨씬 많다.

(사실 번역을 재미나게 한 영향도 있는 것 같다.ㅎㅎ)
간혹 다소 야릇한 작품들도 있지만,
페네만의 유머러스함으로 천박해보이지 않고
오히려 위트있어 재밌다.
 
 
R0006702.JPG

 
전시는 이렇게 마무리 되었다.
 
작품마다 개성도 있고, 색감도 예쁘고 해서
한작품 한작품 놓치지 않고
성의있게 보게 만드는 전시였다.

 
R0006703.JPG
 
 
전시장 한켠에는
초콜릿 만들기, 석고방향제 만들기 등의
다양한 체험도 해볼 수 있으니,
데이트 코스로도 좋을 것 같다.
 
 
R0006704.JPG
 
R0006705.JPG
 
 
기념품샵에는 헤몽페네의 작품이 담긴
도록이나 엽서도 구매 할 수 있다.




 
헤몽페네 Amor ; 사랑展
- 이젠, 사랑을 노래하자! -


일자 : 2017.2.4(토) ~ 3.31(금)
* 매주 월요일 휴관

시간
오전 10시 ~ 오후 6시
(입장마감 : 오후 5시 30분)

장소
용산전쟁기념관 특별 전시실 TAG
(THE ART GALLERY)

티켓가격
8,000원

 

이화정_에디터9기.jpg

 


[이화정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7358
 
 
 
 

등록번호/등록일 : 경기, 아52475 / 2013.11.20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   최종편집 : 2021.02.24, 22시
발행소 정보 :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0109360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