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22) 올드위키드송 [음악극, 드림아트센터]

두 남자, 그리고 피아노
글 입력 2016.11.14 21:1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올드위키드송
-두 남자, 그리고 피아노-


드림OWS_포스터_(세로).jpg
 

*
ART insight 프리뷰 키워드

2인극
음악극
소통
피아노


 
당신을 위한 따듯한 위로
지금 우리모두에게 꼭 필요한 이야기
환희와 슬픔의 공존, 그 아름다운 삶의 선율.






<시놉시스>


상반되는 두 남자의 ‘소통’에 관한 이야기

가슴속에 절망을 품고 사는 두 남자
다르면서 같은 그 절망을
‘마슈칸’은 웃음으로 포장하고,
‘스티븐’은 마음의 문을 닫아 감춘다.


마슈칸_안석환 스티븐_강영석5.jpg
 

오스트리아 빈, 
어느 대학의 음악 연습실.

피아노 연습이 한창인 한 중년의 남자.
계속 같은 음을 잘못 연주하는 자신을 질책하고 있다.
그때 불쑥 연습실로 들어와
다소 거만하게 끼어드는 젊은 남자.

“슈만. 작품 번호 48번. 시인의 사랑.
C# 마이너로 연주하셨네요. 원곡은 F# 마이너죠.”

마슈칸 교수와 스티븐의 만남은 이렇게 시작한다.
어딘지 모르게 이상한 괴짜 교수 ‘마슈칸’과
자기 세계에만 갇혀있는 피아니스트 ’스티븐’…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던 둘은
’슈만’의 연가곡‘시인의 사랑’을 통해
서로의 삶을 들여다보기 시작한다. 





멈췄던 시계는, 언제 다시 움직일 것인가?

우리 작품은
고장 난 시계처럼 살아가던 두 남자가 만나서
피아노와 음악을 통해 서로
‘소통’하게 되는 이야기입니다.

‘소통’을 보면서 우리는
어쩌면 고장 난 시계가 다시 움직이게 되지 않을까?
그리고 나도, 혹시 어떤 삶의 짐 때문에
잠시 절뚝이고 있진 않았나?

주변의 누군가와 심장을
어루만질 엄두조차 내지 못하고 살고 있는 건 아닌가?
혹시 지금 옆에 있는 사람과 대화를 나누면서
조금은 가벼운 마음으로
다시 잘 살아지진 않을까? 하는 기대감.

공연을 보고 나서
그 기대감을 가져가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올드위키드송
-두 남자, 그리고 피아노-


일자 : 2016.11.08~2017.01.22

시간
화~금 오후8시
토 3시, 7시
일 2시, 6시
월 공연없음

장소 :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1관

티켓가격
R석 55,000원
S석 35,000원

주최 : 스페셜원옴니버스일탄문화산업전문회사(유)

제작 : ㈜스페셜원 컴퍼니

관람연령 : 중학생 이상 관람가

공연시간 : 140분(인터미션 포함)




문의
(주)컬처마인
1566-5588





2016 음악극 '올드위키드송' 30초 스팟





감상 POINT


마슈칸 이호성 스티븐 이현욱_1.jpg
 

1.
최고의 2인 극!
진정한 2인 극의 정수를 만나다!
 
전 세계를 사로잡은
존 마란스(Jon Marans)의 매혹적인 2인극!
세밀한 심리묘사 탄탄한 대본!
두 캐릭터의 숨막히는 연기대결!
미국 초연 이후 전세계 언론의 극찬을 받으며
전세계 12개국 20개 도시를 사로잡다!


2.
놀랍도록 풍부한 음악!
음악 극의 역작을 만나다!

슈만과 하이네, 그리고 시인의 사랑
마슈칸과 스티븐, 그리고 올드위키드송
새로워진 편곡의 더욱 풍부한 음악으로 업그레이드!   
슈만, 차이코프스키, 리스트, 베토벤, 바흐, 스트라우스 등 
위대한 음악가들의 아름다운 클래식의 향연이
최고의 감동을 선사!


RJ5A9432_이호성 1.jpg
 

3.
올 가을, 한층 깊어진
가슴 시린 감동을 만나다! 

초연 흥행의 주역! 송영창, 김재범, 박정복! 
NEW CAST! 이호성, 안석환, 이현욱, 강영석! 
공연계가 주목하고 기다려온 젊고 신선한 연출 김지호!
깊어진 대본! 더욱 섬세해진 연출!
놀랍도록 풍부해진 음악! 아름다운 무대!
더욱 발전된 무대로 돌아온 2016년 <올드위키드송>





<상세정보>

웹전단.jpg
 

[정이지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9533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6.15,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