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환상노정기 [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

글 입력 2022.04.28 21:0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환상노정기
- 김홍도의 화첩기행 -
  


환상노정기_포스터.jpg

 
 
창작국악그룹 그림(The林)
김홍도의 삶을 엿보다

 





<기획 노트>
 
 

3.환상노정기.jpg

 
 
서울남산국악당과 창작국악그룹 그림(The林)이 특별한 힐링을 찾는 관객들을 위해 서울남산국악당에서 '환상노정기'를 공연한다. 이번 공연은 2022년 서울문화재단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사업에 선정된 서울남산국악당과 창작국악그룹 그림(The林)이 선보이는 첫 번째 공동기획 공연으로 감동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 2015년 초연 이후 다양한 버전으로 공연된 '환상노정기'는 금강산 화첩기행을 떠난 김홍도의 여행담과 그 삶을 그려낸 작품이다.
 
'환상노정기'에서는 한 시대를 풍미한 예술가로의 공인 김홍도뿐만 아니라, 한 사람의 아버지이기도 한 인간 김홍도의 개인적 삶 또한 입체적으로 조명하여 큰 감동을 전한다. 그림(The林)은 역사 속에서 잠들어 있던 김홍도의 그림과 이야기에 음악의 서사를 더하여 우리 앞에 새롭게 재현해낸다.
 
'환상노정기'에서는 김홍도의 대표작인 <금강사군첩(金剛四君帖)>과 <죽하맹호도(竹下猛虎圖)> 그리고 <송하맹호도(松下猛虎圖)>가 3D 영상으로 관객들에게 전달된다. 한국 전통 음악인 판소리와 그 경계를 넘는 그림(The林)의 음악적 시도는 현대에 사는 우리가 과거의 김홍도를 새로운 시각으로 만나게 하는 또 하나의 통로이다.
 
창작국악그룹 '그림(The林)'은 전통을 기반으로 자유로운 형식의 음악창작과 각 예술 장르의 특성들이 효과적으로 반영된 융복합 형태의 완성도 있는 무대작품 및 음원으로 제작, 발전시키고 있는 예술단체이다.
 
전통의 동시대성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질문에 끊임없이 고민하고 창작의 결과로 소통하고 있는 그림은 작곡, 연주, 연출 그리고 제작까지 자체적인 창작역량으로 지난 2001년부터 5장의 정규앨범과 콘서트, 음악극 등 수많은 무대작품으로 관객을 만나고 있다.
 
그림은 일찍이 서울아트마켓(2006 PAMS) 우수공연 작품으로 선정된 이후 세계 투어를 통해 한국음악을 대표하는 자리마다 호평을 이끌어 내 한국 음악의 위상을 높인 바 있으며 2016 의정부국제음악극 축제 '음악극 어워드 대상'에 이어, 2017년에는 KBS국악대상에서 단체상과 대상을 동시에 수상하며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
 
정조의 어명으로 금강산 화첩기행을 떠난 김홍도는 묘길산 근처에서 일행과 떨어져 혼자 남겨지게 되고, 호랑이에 물린 아이 만덕이를 만나게 된다. 김홍도는 자신의 아들과 똑 닮은 만덕이를 보며 아들에 대한 그리움을 느끼고, 만덕이를 집으로 데려다주겠다는 결심을 한다.
 
만덕이와 함께하는 여정 가운데 김홍도는 낭떠러지로 떨어지게 되고, 어렵게 그린 그림들을 모두 버리고 나서야 구사일생으로 목숨을 구하게 된다. 가까스로 살아남은 김홍도는 만덕이를 끌어안은 채 아들 이야기를 꺼내기 시작하고, 김홍도와 만덕이 서로 마음을 열어갈 즈음, 갑작스레 호랑이들이 달려들기 시작한다.
 
놀란 김홍도는 만덕이를 지키려 안간힘을 쓰는데… - 시놉시스
 
 



환상노정기
- 김홍도의 화첩기행 -
 
 
일자 : 2022.05.20 ~ 2022.05.21

시간
금 19시 30분
토 15시

장소 : 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

티켓가격
전석 30,000원
  

주최, 주관

그림, 서울남산국악당


관람연령
만 7세 이상
 
공연시간
60분



 


[박형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5090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E-Mail: artinsight@naver.com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Copyright ⓒ 2013-2022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