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09)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연극, 서강대학교 메리홀 대극장]

글 입력 2020.01.21 20:0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 부모의 세계에 갇힌 아이들 -

  

포스터1.jpg



 
청소년의 결핍과
대립의 모습을 통해 본,
세상과 만나는 인간의 이야기






<시놉시스>
 

 

"다른 애들 하는 거 보면 누가 밑에서 잡아 주는 거 같고. 누가 옆에서 응원해주는 거 같거든. 나도 그러면 할 수 있을 거 같은데.."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사진제공_대전예술의전당 (5).jpg

사진 제공 - 대전예술의전당

 
 
준호는 입시경쟁의 불안과 초조함을 여성용 레오타드를 착용하고 사진을 찍는 독특한 취향으로 심적 안정을 찾는다. 하지만 자신이 속해 있는 과외모임 엄마들의 과도한 통제와 친구들의 선입견 때문에 자신의 취향을 비밀로 한다.
 
그러던 어느 날 학교 홈페이지 게시판에 레오타드를 입은 준호의 사진이 얼굴이 모자이크 된 채로 올라오고 준호는 그것을 올린 사람이 학교에서 따돌림을 당하는 희주라는 사실을 알게 된다. 체육 수행평가에서 짝을 구하지 못했던 희주가 준호의 사진을 빌미로 체육 수행평가 과제를 함께 준비하자고 제안한다.
 
준호와 희주의 평소와 다른 모습에 주변 친구들로부터 의심과 의혹을 받게 된다.





<기획 노트>
 
 
당신은 다름을 인정하고
편견 없이 내보이고
받아들일 용기가 있는가?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사진제공_대전예술의전당 (1).jpg

사진 제공 - 대전예술의전당

 
 
극단 돌파구는 2020년 첫 작품으로 그 동안 많은 관심을 받아온 작품 "XXL레오다드 안나수이 손거울"을 선보이고자 한다. 이 작품은 2015년 ASAC B성년 페스티벌에서 초연작으로 선보이며 10대들의 삶에 위로를 던져주며, 과도한 경쟁에 내몰린 청소년들이 끝자락에서 마주하는 우정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창신동>, <날숨의 시간> 등을 쓴 박찬규 작가와 <목란언니>, <나는 살인자입니다>, <날아가 버린 새> 등의 전인철 연출이 만나 특별한 청소년이야기를 보여주며 어떤 상황에서든 불평 없이 어른들을 따라야 하는 청소년들의 일상과 고민을 깊이 있게 다룬 작품으로 2020년 2월 6일부터 9일까지 서강대학교 메리홀 대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청소년 시기는 성인이 되는 누구나 거친 과도기적 시기가 아닌 그들의 삶 자체로 가치가 있으며 중요한 시기. 이 시기에 맺힌 무언가는 평생을 따라다니는 것으로 지나며 사라지는 것은 아니다. 그러므로 이런 의미 있고 가치 있는 청소년기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이 사회에서 살아내는 인간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미성년과 비성년 그 사이에 존재하는 한 대등한 인간으로 존재하는 청소년의 이야기를 볼 수 있을 것이다.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은 부모의 계급의 차이, 취향의 차이, 성적의 차이 등을 작품 속 청소년들의 취향과 성향과 엮어 차별과 배제의 시선이 또래집단에게 어떻게 작동하는지 보여준다. 이를 통해 보여지는 청소년들의 대립과 결핍의 모습을 통해 세상과 만나는 인간의 이야기를 나눌 수 있을 것이다.
 
이 작품은 '고민하는 청소년들을 위한 연극', '무대 위에서 전하는 실제 성장드라마', '어른들이 꼭 봐야 할 청소년 이야기' 등의 평가를 받으며 서울, 안산에 이어 대전 등의 무대에 올라 관객 공감형 작품으로 평단과 관객들로부터 인정을 받았다.
 
청소년 세대 / 기성 세대 구분하는 이분법적인 이야기가 아닌 애벌레가 성충이 되듯, 나이가 아닌 변화 자체가 중요하고 가치 있는 시기로써의 청소년의 삶을 모습을 보여줌으로써 인간이 무엇인지를 보여주는 극단 돌파구만의 청소년극의 정의를 내려보고자 한다.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사진제공_대전예술의전당 (2).jpg

사진 제공 - 대전예술의전당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 부모의 세계에 갇힌 아이들 -


일자 : 2020.02.06 ~ 2020.02.09

시간
목요일 오후 8시
금, 토, 일 오후 4시, 7시

장소 : 서강대학교 메리홀 대극장

티켓가격

전석 20,000원

  

주최/기획

극단 돌파구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관람연령
중학생이상 관람가

공연시간
80분




 
극단 돌파구
 
 
동시대를 다양한 방법으로 보여줄 수 있는 작품을 구현하며, 연극적 돌파구를 찾고자 합니다. 연극을 통해 세상을 알아가고 있습니다.
 
 


[박형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1374
 
 
 
 

등록번호 : 경기, 아52475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기사배열책임자 : 박형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Copyright ⓒ 2013-2020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