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view] 연극 "라 뮤지카", 마르그리트 뒤라스의 방문 (~12.01)

글 입력 2019.11.18 10:2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20세기 프랑스의 대표적인 여류 작가 마르그리트 뒤라스, 그녀의 희곡이 연극 <라 뮤지카>로 재탄생하여 국내를 찾아왔다.

 

뒤라스는 동명의 영화로 유명한 소설 『연인』, 역시 영화화된 시나리오 『히로시마 내 사랑』 등으로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아왔다. 그녀의 작품들은 상처받은 개인과 그러한 개인들이 그려내는 사랑을 섬세하게 그려내 정신분석학적 관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왔다.

 

연극 <라 뮤지카>는 이런 그녀의 작품들 중 하나를 연극으로 만날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뒤라스 특유의 문체와 분위기를 서초동의 씨어터 송에서 연극으로 감상할 수 있다.

 

 

라뮤지카-6.jpg


 
뒤라스의 작품을 하나의 공연예술로 탄생시키는 데에는 신예 연출가 변혜훈과 배우 김기범, 정혜선이 참여하였다. 이들은 화려하지 않은 두 남녀의 이야기를 관객들에게 가감없이 전달하여 일상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마음의 작은 울림을 전달할 예정이다.
 
연극 <라 뮤지카>는 평범한 삶을 사는 주인공들이 우연히 여행지에서 만나 과거의 사랑을 회상하는 이야기이다. 연출가와 배우들이 그려내는 전형적인 인물들, 추억의 장소에서 오가는 대화와 감정들을 통해 관객은 잊고 있는 과거의 한 장면을 떠올릴 수 있을 것이다.

 

연극이라는 매체를 통해 관객에게 전달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메시지는 ‘공감’이라고 생각한다. 어떠한 거창한 사건이나 배경이 아닌 누구나 평범한 일상 속에서 한번쯤 겪고 고민해봤을 소재를 통해 관객의 공감을 이끌어내고 싶었다.

 

- 변혜훈 연출

 

 

전부터 뒤라스의 작품을 접해본 적 있는 사람이라면, 연극 <라 뮤지카>에서 그려낼 이야기가 더욱 신선하게 느껴질 것이다. 소설 『연인』과 시나리오 『히로시마 내 사랑』에서 그려내는 이야기는 모두 전형적이지 않은 상황들이다.

 

소설 『연인』은 베트남이라는 이국에서 프랑스 여자와 중국 남자가 우연히 만나 각자의 파격적인 가정배경을 뒤로하고 만들어내는 사랑에 관한 이야기이다. 또한 『히로시마 내 사랑』 역시 일본의 영화촬영지에서 프랑스 여배우와 일본인 남성이 만나 헤어짐을 전제하며 그려내는 사랑을 섬세하게 그려내고 있다.

 

이 두 작품과 비교했을 때, <라 뮤지카>의 이야기는 지극히 일상의 일부로 느껴진다. <라 뮤지카>는 특별하지 않은 각각의 전형적인 인물이 우연히 만나 그려내는 이야기이다. 그들이 만나는 장소 역시 완벽한 타지(他地)가 아닌, 그들이 과거에 함께 지냈던 시골마을의 호텔이다.

 

기존에 우리나라에 소개되었던 뒤라스의 작품들이 낯선 분위기 속에서 피어나는 비현실적인 사랑을 통해 감상자에게 사랑의 의미를 전해왔다면, 이번 연극은 지극히 평범한 개인들이 현실적인 언어와 감정 속에서의 사랑을 이야기하기 때문에 더욱 기대가 된다.


*

 
연극 <라 뮤지카>는 11월 27일부터 12월 1일까지, 단 닷새 동안 우리를 찾아온다. 반복되는 일상 속에서 내면의 감정에 귀기울일 여유 없이 현실을 살아가고 있는 현대인들에게 좋은 경험이 될 본 연극을 추천한다.

 


[크기변환]포스터.jpg

 





라 뮤지카
- La Musica -


일자 : 2019.11.27 ~ 2019.12.01

시간
평일 8시
토 4시, 7시
일 4시

장소 : 씨어터 송

티켓가격
전석 30,000원

주최
변혜훈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관람연령
만 14세 이상

공연시간
70분



 

 

 



[한승빈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5957
 
 
 
 

등록번호 : 경기, 아52475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기사배열책임자 : 박형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Copyright ⓒ 2013-2020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