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 24.) 아마데우스 프렌치 오리지널 내한공연 [뮤지컬,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글 입력 2016.01.27 00: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아마데우스 프렌치 오리지널 내한공연


15015276_p.gif


프렌치 오리지널 최초 내한! 2012년 한국이 라이선스 초연 당시 관객에게 강렬한 충격을 안겨주며 마니아 팬 층을 형성했던 뮤지컬 ‘모차르트 오페라 락’ 최근 다시 보고 싶은 뮤지컬 1위로 선정되며 뮤지컬 팬들에게 이슈가 되고 있는 바로 그 작품이 2016년 3월 새로운 이름 아마데우스로 한층 업그레이드 되어 프렌치 오리지널 투어 최초 내한 공연을 갖는다!





<시놉시스>

‘모차르트’의 가장 든든한 후원인이었던 ‘지기스문트’의 서거 후 취임한 ‘콜로레도’ 대주교는 음악적 취향이 다른 ‘모차르트’를 무시했고 잘츠부르크에서의 삶을 견딜 수 없게 된 ‘모차르트’는 좀 더 나은 미래를 찾아 어머니와 함께 떠난다. 그러던 중 ‘알로이지아’를 보고 첫눈에 사랑에 빠지지만 기쁨도 잠시 아버지의 종용으로 성공을 위해 파리로 떠난다. 하지마 파리에서의 음악활동은 그를 절망으로 빠트리고 사랑하는 어머니마저 잃는다. 
잘츠부르크로 돌아온 모차르트는 콜로레도의 끊임없는 괴롭힘으로 결국 사의를 표하고 비엔나로 건너가 오스트리아 황제 요제프 2세의 총애를 받으며 많은 명곡을 만들어낸다. 하지만 모차르트의 천재성을 시기하는 살리에리와 로젠베르크 백작은 그를 끊임없이 모함에 빠트린다. 비엔나에서 성공가도를 달리던 모차르트는 사람들에게 외면당하고 건강마저 악화되고 아버지의 죽음 이후에는 오로지 음악작업에만 몰두한다. 그러던 어느 날 검은 옷을 입은 익명의 사내에게서 죽은 이를 위한 장엄 미사곡 ‘레퀴엠’ 작곡을 의뢰 받고는 그 음악이 자신의 죽음의 순간에 쓰일 것이라는 불안한 예감에 사로 잡힌다. 





아마데우스 프렌치 오리지널 내한공연


일자 : 3. 11.~ 4. 24.

시간 : 화~금 20:00 /  토요일 15:00, 19:00 / 일요일 14:00 / 월요일 공연 없음
3월 18일(금) 20:00 공연 1층 좌석은 기업행사로 판매 마감되었습니다. 
3월26일(토) 19:00 공연은 기업 전관 판매로 매진되었습니다.  

장소 :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티켓가격 : VIP석 160,000원 R석 120,000원 S석 90,000원  A석 60,000원

주최 : SBS, (주)서클컨텐츠컴퍼니, (주)인터파크씨어터

후원 및 주관 : (주)이데일리, (주)EMK인터내셔널

관람등급 : 만 7세 이상




문의 : 1577-6478





<상세정보>

15015276-04.jpg
 

[장재란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1.06.22, 22시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부일로205번길 54 824호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1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