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비밀의 화원

글 입력 2023.02.25 22:1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2023-비밀의화원-포스터.jpg

 

 

황무지 같던 마음에 내린

단비 같은 이야기

 

"괜찮아, 우리의 마음속에 비밀의 화원을 가꾸자."

 

 

국립정동극장(대표이사 정성숙)은 2023년 뮤지컬 신작으로 [비밀의 화원]을 무대에 올린다. [비밀의 화원]은 프랜시스 호지슨 버넷의 소설 [비밀의 화원]을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보육원 아이들의 연극 놀이를 통해 소설 속 캐릭터들을 만나는 극중극 형태로 진행된다.

 

[비밀의 화원]은 인도에서 부모에게 방치되었던 소녀 메리 레녹스가 황무지에서 친구들과 비밀의 화원을 가꾸면서 마음의 위로를 찾는 이야기이다. 작가가 영국의 그레이트 메이담에 자리 잡은 후 '메이담 홀'이라는 정원에서 치유 받은 경험을 고스란히 담았다. 1911년 출간 이후 한 번도 절판되지 않고, 제목만으로도 많은 이들에게 숨 쉴 공간을 마련해준 작품이다.

 

뮤지컬 [비밀의 화원] 역시 동화 같은 이야기로 남녀노소 모든 이에게 치유를 전하는 무대로 찾아온다. [프랑켄슈타인], [벤허], [아몬드] 등 한국 창작 뮤지컬 흥행을 이끈 작곡가 브랜든 리(이성준)가 선보이는 신작으로 기대를 모으는 동시에 [유진과 유진]으로 한차례 호흡을 맞춘 김솔지 작가와 이기쁨 연출이 의기투합해 시너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솔지 작가는 "[비밀의 화원]은 모든 어른의 마음속에 있는 어린아이를 치유하는 이야기이다. 이 공연을 보는 사람들의 마음속 정원에 장미가 가득 피어나길 바라며 뮤지컬을 구상했다."라고 전했다.

 

1인 2역 연기로 무대를 책임질 배우들의 활약도 주목해 볼 만하다. 거침없는 성격의 에이미 역에는 [비틀쥬스]부터 [쿠로이 저택엔 누가 살고 있을까?]까지 무대 위 넘치는 에너지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배우 홍나현, [브로드웨이 42번가]의 페기 소여 역으로 발탁되며 실력을 입증한 유낙원이 캐스팅되었다. 예민하고 날카롭지만 누구보다 따뜻한 관심이 필요한 찰리 역에는 [여신님이 보고 계셔], [라흐헤스트]의 임진섭과 작품에 신선한 에너지를 더해줄 정백선이 출연한다.

 

단순하지만 순수한 매력의 비글 역으로 [종의 기원], [미드나잇:액터뮤지션]의 박선영, 그룹 DKZ멤버이자 [드라큘라], [이퀄] 등으로 뮤지컬 무대까지 진출한 종형이 나선다. 어른스러우면서도 내면의 발랄함을 간직한 데보라 역에는 개성 있는 연기로 사랑받고 있는 실력파 배우 류비, 박슬기가 더블캐스팅 되었다. 8명의 배우가 만들어낼 싱그러운 에너지 완연한 무대가 벌써부터 관심을 모은다.

 

국립정동극장 정성숙 대표는 "봄을 맞이하는 뮤지컬 [비밀의 화원]은 따뜻하고 아름다운 분위기로 힐링을 선물하는 작품이다. 극장을 찾는 관객분들이 현실의 어려움에서 벗어나 서정적인 감성을 누리고 가실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를 전했다.

 

또한 극장은 2월 13일(월)에 작은 음악회를 준비 중이다. 이성준 음악감독의 피아노, 기타 연주와 함께 [비밀의 화원] 주요 넘버를 들려주고 작곡 과정을 소개하는 자리로 꾸며진다. 또, 현장에서는 참여 관객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될 예정이다.

 

++

시놉시스

 

1950년대 영국 요크셔의 성 안토니오 보육원. 곧 퇴소를 눈앞에 둔 네 명의 아이 에이미, 비글, 찰리, 데보라가 있다.

 

보육원에서는 반년에 한 번, 아이를 입양하고 싶은 어른들이 방문하는 '오픈데이'가 열린다. 마지막 오픈데이를 하루 앞둔 날. 새로운 가족과 함께 행복해질 미래를 꿈꾸는 친구들에게, 찰리는 아무도 우리 같은 아이들을 원하지 않는다며 모두 헛된 일이라 말한다.

 

에이미는 침울해하는 친구들을 위해 어릴 때처럼 연극 놀이를 하자고 제안하고, 오랫동안 읽어 다 낡고 해진 책 '비밀의 화원'을 집어 든다. 직접 소설의 주인공이 되어 책을 읽어보자고 말하는 에이미를 따라 아이들은 모두 한 명씩 배역을 맡고 이야기에 빠져든다.

 

소설 속 메리, 디콘, 콜린, 마사의 이야기와 보육원의 에이미, 비글, 찰리, 데보라의 현실이 이어지는 동안 시간은 흐르고 오픈데이 날이 밝아오는데…

 

 

[박형주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번호/등록일: 경기, 아52475 / 2020.02.10   |   창간일: 2013.11.20   |   E-Mail: artinsight@naver.com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형주   |   최종편집: 2024.06.14
발행소 정보: 경기도 부천시 중동로 327 238동 / Tel: 0507-1304-8223
Copyright ⓒ 2013-2024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