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의 아픔 무대예술로.. '거짓말쟁이 여자, 영자'

글 입력 2014.07.15 14:0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글 스크랩
  • 글 내용 글자 크게
  • 글 내용 글자 작게

영자.jpg




거짓말쟁이 여자, 영자


장르 연극

일시 2014.07.02 ~ 2014.07.20

장소 설치극장 정미소

등급 만 13세



예매처

http://ticket.yes24.com/Pages/Perf/Detail/Detail.aspx?IdPerf=18250



연극 '거짓말쟁이 여자, 영자'는..


일제강점기 위안부로 끌려간 소녀 '영자'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다룬 연극이다.

. 1995년 한국과 일본에서 초연한 뒤 19년 만에 재공연한다.

가장 주목할 점은 극작·연출을 맡은 사람이 바로 일본인 후지타 아사야(80)라는 점이다.

 후지타는 "연극 한편으로 역사가 바뀌지는 않는다"면서도 "한 사람이라도 연극을 통해 진실을 알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내가 소학교때 봤던 사실을 밝히는데 있어, 혹시 일본 어떤 단체의 생명의 위협이 있더라도 진실을 밝히는데 주저하지 않을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박혜지 에디터]



<저작권자 ⓒ아트인사이트 & www.artinsigh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등록번호 : 경기, 아52475   |   E-Mail : artinsight@naver.com
발행인/기사배열책임자 : 박형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형주
Copyright ⓒ 2013-2020 artinsight.co.kr All Rights Reserved

아트인사이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